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기상특보

롯데백화점 본점 신선매장 직원 코로나 감염 속출

송고시간2021-05-04 18:56

beta

서울 중구 소공동 롯데백화점 본점 신선매장에서 일하는 직원들 중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으로 확진된 사례가 잇따르고 있다고 방역당국이 4일 밝혔다.

중앙재난안전대책본부는 이날 오후 수도권 전역에 긴급재난문자를 발송해 지난달 25일부터 이달 2일까지 이 백화점 지하 1층 식품관 내 신선슈퍼매장을 방문한 사람들에게 가까운 보건소에서 코로나19 검사를 받도록 당부했다.

중구 관계자는 "이달 1일부터 해당 매장 직원들이 코로나19로 확진되는 사례가 잇따르고 있어 중대본에서 긴급재난문자를 보낸 것으로 안다"고 설명했다.

요약 정보 인공지능이 자동으로 줄인 '세 줄 요약' 기술을 사용합니다. 전체 내용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기사 본문과 함께 읽어야 합니다. 제공 = 연합뉴스&줌인터넷®

중대본 "지난달 25일∼이달 2일 방문자 검사받아야"

롯데백화점
롯데백화점

[연합뉴스TV 캡처]

(서울=연합뉴스) 임화섭 기자 = 서울 중구 소공동 롯데백화점 본점 신선매장에서 일하는 직원들 중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으로 확진된 사례가 잇따르고 있다고 방역당국이 4일 밝혔다.

중앙재난안전대책본부는 이날 오후 수도권 전역에 긴급재난문자를 발송해 지난달 25일부터 이달 2일까지 이 백화점 지하 1층 식품관 내 신선슈퍼매장을 방문한 사람들에게 가까운 보건소에서 코로나19 검사를 받도록 당부했다.

중구 관계자는 "이달 1일부터 해당 매장 직원들이 코로나19로 확진되는 사례가 잇따르고 있어 중대본에서 긴급재난문자를 보낸 것으로 안다"고 설명했다. 다만 관련 확진자가 몇 명인지는 밝히지 않았다.

limhwasop@yna.co.kr

유관기관 연락처
댓글쓰기

포토

전체보기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