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현대차 투자 어라이벌, 2023년 우버용 차량 생산

송고시간2021-05-04 14:48

beta

현대차 그룹이 투자한 영국의 상업용 전기차 업체 '어라이벌'이 차량공유 업체 우버가 사용할 전기차를 개발해 2023년 하반기 중 생산에 들어갈 계획이라고 로이터통신이 4일(현지시간) 보도했다.

따르면 어라이벌과 우버는 이날 발표한 공동성명에서 차량 공유에 사용될 '어라이벌 카'를 2023년 4분기부터 생산할 계획이라면서 영국과 유럽연합(EU), 미국을 포함한 주요 시장에서 양사가 전략적 관계를 모색해 나갈 것이라고 밝혔다.

양사는 '어라이벌 카'가 적당한 가격대를 가진 차량 공유용 자동차로, 운전자에게 편안함과 편리함, 안전성을 주는 동시에 연간 5만㎞에 이르는 공유 차량의 운행 거리를 감당할 수 있게 제작할 것이라고 설명했다.

요약 정보 인공지능이 자동으로 줄인 '세 줄 요약' 기술을 사용합니다. 전체 내용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기사 본문과 함께 읽어야 합니다. 제공 = 연합뉴스&줌인터넷®

(서울=연합뉴스) 김계환 기자 = 현대차 그룹이 투자한 영국의 상업용 전기차 업체 '어라이벌'이 차량공유 업체 우버가 사용할 전기차를 개발해 2023년 하반기 중 생산에 들어갈 계획이라고 로이터통신이 4일(현지시간) 보도했다.

이에 따르면 어라이벌과 우버는 이날 발표한 공동성명에서 차량 공유에 사용될 '어라이벌 카'를 2023년 4분기부터 생산할 계획이라면서 영국과 유럽연합(EU), 미국을 포함한 주요 시장에서 양사가 전략적 관계를 모색해 나갈 것이라고 밝혔다.

양사는 '어라이벌 카'가 적당한 가격대를 가진 차량 공유용 자동차로, 운전자에게 편안함과 편리함, 안전성을 주는 동시에 연간 5만㎞에 이르는 공유 차량의 운행 거리를 감당할 수 있게 제작할 것이라고 설명했다.

2015년 설립된 어라이벌은 밴, 버스 등 상용차 중심의 전기차 개발을 전문으로 하는 기업으로 지난해 1월에는 현대차[005380]·기아와 '투자와 전기차 공동개발 계약'을 체결했다.

어라이벌은 지난달 기업인수특수목적회사(SPAC.스팩)와 합병을 통해 나스닥에 상장됐다.

우버는 오는 2025년까지 런던에서 공유 차량을 모두 전기차로 바꿀 계획이며 이를 위해 운전자들의 차량 교체 비용으로 1억8천800만달러를 지원할 계획이다.

영국 상업용 전기차 업체 어라이벌이 차량공유 업체 우버용으로 만들 '어라이벌 카'의 컨셉 디자인 [어라이벌/로이터=연합뉴스]

영국 상업용 전기차 업체 어라이벌이 차량공유 업체 우버용으로 만들 '어라이벌 카'의 컨셉 디자인 [어라이벌/로이터=연합뉴스]

kp@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