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빌게이츠 장녀, 부모 이혼에 "힘겨운 시간" 토로

송고시간2021-05-04 11:51

beta

빌 게이츠 부부의 장녀 제니퍼(25)는 3일(현지시간) 부모의 이혼 발표와 관련해 "힘겨운 시간"을 보내는 중이라며 심경을 토로했다.

미 일간 뉴욕포스트 등에 따르면 그는 이날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올린 글에서 "안녕, 친구들. 이제 우리 부모님의 결별 보도를 많이 봤을 것"이라고 운을 떼고는 "우리 가족 모두에게 힘겨운 시간이 되고 있다"고 말했다.

요약 정보 인공지능이 자동으로 줄인 '세 줄 요약' 기술을 사용합니다. 전체 내용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기사 본문과 함께 읽어야 합니다. 제공 = 연합뉴스&줌인터넷®

"사생활 지켜달라…이혼 관련 어떤 언급도 않을 터"

빌, 멀린다 게이츠의 딸 제니퍼 게이츠(왼쪽)[AFP=연합뉴스 자료사진]

빌, 멀린다 게이츠의 딸 제니퍼 게이츠(왼쪽)[AFP=연합뉴스 자료사진]

(서울=연합뉴스) 신유리 기자 = 빌 게이츠 부부의 장녀 제니퍼(25)는 3일(현지시간) 부모의 이혼 발표와 관련해 "힘겨운 시간"을 보내는 중이라며 심경을 토로했다.

미 일간 뉴욕포스트 등에 따르면 그는 이날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올린 글에서 "안녕, 친구들. 이제 우리 부모님의 결별 보도를 많이 봤을 것"이라고 운을 떼고는 "우리 가족 모두에게 힘겨운 시간이 되고 있다"고 말했다.

이어 "이런 시기에 나는 아직도 내가 밟고 있는 과정과 내 감정, 가족들을 가장 잘 떠받치는 방법을 배우는 중"이라면서 "그럴 여력이 있다는 점에 감사하다"고 덧붙였다.

제니퍼는 이어 "나는 앞으로 개인적으로 이혼과 관련한 어떤 언급도 하지 않을 것"이라며 "우리 삶의 다음 단계로 나아가는 동안 사생활을 지키려는 우리 바람을 이해해주셔서 감사하다"고 선을 그었다.

제니퍼는 이 글에 이어 모친인 멀린다 게이츠가 이혼 성명을 올린 트위터 화면을 캡쳐해 함께 게시했다.

제니퍼는 게이츠 부부의 3남매 중 장녀로, 2018년 스탠포드대에서 인간생물학을 전공한 뒤 뉴욕 마운트시나이 아이칸 의대에 재학 중이다.

제니퍼 게이츠 인스타그램 발췌
제니퍼 게이츠 인스타그램 발췌

newglass@yna.co.kr

유튜브로 보기

https://youtu.be/p8vkAqkzo1Y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