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한강공원 사망 대학생 루머에 강남세브란스 "사실과 달라"

송고시간2021-05-04 10:51

beta

한강공원에서 실종됐다가 숨진 채 발견된 대학생 손정민(22) 씨의 친구가 강남세브란스병원 교수의 아들이라는 루머가 확산하자 병원 측이 "사실과 다르다"는 공식 입장을 냈다.

4일 의료계에 따르면 손씨가 실종 당시 함께 술을 마셨던 친구의 아버지가 강남세브란스병원 이 모 교수라는 글이 온라인 커뮤니티에 올라와 재생산되고 있다.

강남세브란스병원은 "현재 온라인상에 강남세브란스병원 특정 의료진을 거론하는 루머는 사실과 다르다"며 "(이 사건은) 본원 소속 의료진 가족과는 무관하다"고 밝혔다.

요약 정보 인공지능이 자동으로 줄인 '세 줄 요약' 기술을 사용합니다. 전체 내용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기사 본문과 함께 읽어야 합니다. 제공 = 연합뉴스&줌인터넷®

함께 있던 친구 아버지로 이 병원 소속 교수 거론에 "법적 책임 대상"

(서울=연합뉴스) 김잔디 기자 = 한강공원에서 실종됐다가 숨진 채 발견된 대학생 손정민(22) 씨의 친구가 강남세브란스병원 교수의 아들이라는 루머가 확산하자 병원 측이 "사실과 다르다"는 공식 입장을 냈다.

4일 의료계에 따르면 손씨가 실종 당시 함께 술을 마셨던 친구의 아버지가 강남세브란스병원 이 모 교수라는 글이 온라인 커뮤니티에 올라와 재생산되고 있다. 글에는 손씨 친구 아버지로 지목된 교수의 사진도 함께 첨부된 것으로 알려졌다.

강남세브란스병원은 사실무근이라고 일축한 뒤 페이스북을 통해 공식 입장을 발표했다.

강남세브란스병원은 "현재 온라인상에 강남세브란스병원 특정 의료진을 거론하는 루머는 사실과 다르다"며 "(이 사건은) 본원 소속 의료진 가족과는 무관하다"고 밝혔다.

이어 "근거 없는 루머는 법적 책임의 대상이 될 수 있다"며 "관련 글의 게재 및 유포를 자제해주시길 바란다"고 병원측은 경고했다.

중앙대 의대 본과 1학년 재학생이던 손씨는 지난달 24일 반포한강공원에서 친구와 술을 마시다가 실종됐고 같은 달 30일 한강 수중에서 숨진 채 발견됐다.

(서울=연합뉴스) 강남세브란스병원이 4일 페이스북에 게재한 '알려드립니다' 게시물. 2021.05.04. [강남세브란스병원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서울=연합뉴스) 강남세브란스병원이 4일 페이스북에 게재한 '알려드립니다' 게시물. 2021.05.04. [강남세브란스병원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jandi@yna.co.kr

유튜브로 보기

https://youtu.be/ffYg1QQhieA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