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일단 협치 덕담…송영길 "대승적 협력" 김기현 "쇄신 동반자"

송고시간2021-05-03 16:38

beta

더불어민주당 송영길 신임 대표는 3일 국민의힘 김기현 대표 권한대행 겸 원내대표과의 상견례에서 여야 협치를 다짐했다.

김 대표 대행은 이날 오후 국민의힘 원내대표실을 예방한 송 대표에게 "축하한다"며 "국민의힘과 민주당이 쇄신의 동반자가 돼서 같이 협력할 것은 협력하고, 경쟁할 것은 선의의 경쟁을 하며 상생의 관계를 만들어나가자"고 덕담했다.

송 대표는 "환대에 감사하다"며 "같은 상임위에서 부대끼면서 많이 소통해왔다. 그런 자세로 여야가 코로나 재난 시대에 조그마한 것을 갖고 싸우는 모습을 보이기보다는 대승적으로 협력해서 국민의 근심을 풀었으면 좋겠다"고 화답했다.

요약 정보 인공지능이 자동으로 줄인 '세 줄 요약' 기술을 사용합니다. 전체 내용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기사 본문과 함께 읽어야 합니다. 제공 = 연합뉴스&줌인터넷®

송영길, 비공개회의서 "한달에 한번 야당 대표 만나겠다"

송영길, 국민의힘 김기현 예방
송영길, 국민의힘 김기현 예방

(서울=연합뉴스) 진성철 기자 = 더불어민주당 송영길 새 대표(오른쪽)가 3일 서울 여의도 국회에서 국민의힘 김기현 당대표 권한대행 겸 원내대표를 예방해 인사말하고 있다. 2021.5.3 zjin@yna.co.kr

(서울=연합뉴스) 김동호 이동환 홍규빈 기자 = 더불어민주당 송영길 신임 대표는 3일 국민의힘 김기현 대표 권한대행 겸 원내대표와의 상견례에서 여야 협치를 다짐했다.

김 대표 대행은 이날 오후 국민의힘 원내대표실을 예방한 송 대표에게 "축하한다"며 "국민의힘과 민주당이 쇄신의 동반자가 돼서 같이 협력할 것은 협력하고, 경쟁할 것은 선의의 경쟁을 하며 상생의 관계를 만들어나가자"고 덕담했다.

김 대표 대행은 "송 대표는 제가 외통위에서 위원장을 모시고 있고, 비서실장이 된 김영호 의원은 민주당 간사이기도 하다. 1년 동안 외교적 관계를 서로 해 왔다"는 말로 분위기를 띄웠다.

이에 송 대표는 "환대에 감사하다"며 "같은 상임위에서 부대끼면서 많이 소통해왔다. 그런 자세로 여야가 코로나 재난 시대에 조그마한 것을 갖고 싸우는 모습을 보이기보다는 대승적으로 협력해서 국민의 근심을 풀었으면 좋겠다"고 화답했다.

송 대표는 "지난번 여야가 이해충돌방지법을 잘 합의해서 통과시켰다"며 "개혁 문제를 여야가 같이 풀어나갔으면 한다. 특히 코로나로 국민이 힘든데, 여러 민생대책을 머리를 맞대고 협의하자"고 강조했다.

비공개회의에서 송 대표는 "한 달에 한 번 야당 대표를 만나겠다"는 의지를 밝혔다고 양당 대변인이 브리핑에서 전했다.

다만 법사위를 포함한 원구성 재협상, 여야정협의체 구성, 김부겸 국무총리 후보자 인사청문회 등의 쟁점은 거론되지 않았다고 한다.

송영길, 박병석 국회의장 예방
송영길, 박병석 국회의장 예방

(서울=연합뉴스) 진성철 기자 = 더불어민주당 송영길 새 대표(왼쪽)가 3일 서울 여의도 국회 의장실에서 박병석 국회의장을 예방해 인사하고 있다. 2021.5.3 zjin@yna.co.kr

앞서 송 대표는 박병석 국회의장도 예방했다

송 대표는 "의장이 특별한 계파에 속하지 않으면서 항상 자신의 소신을 갖고 불편부당하게 활동해온 데 대해 존경과 감사를 드린다"고 인사했다.

박 의장은 "송 대표도 계파색이 엷다고 하고, 저도 그런 길을 걸었다. 김기현 대표 대행도 스스로 비주류라고 한다"며 "성숙한 의회정치의 정착을 위해 통 큰 정치력과 협상력을 기대한다"고 축하를 전했다.

dk@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