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DGB금융그룹 1분기 순익 1천235억원

송고시간2021-04-29 17:55

beta

DGB금융그룹은 2021년 1분기 지배주주 지분 순이익이 1천235억원을 기록했다고 29일 밝혔다.

지난해 같은 기간보다 40% 증가한 것으로 2011년 그룹 창립 이후 분기 실적으로는 최대 규모다.

시장금리 하락세가 진정되면서 대구은행 이자이익이 회복되고 비은행 계열사인 하이투자증권, DGB캐피탈 등 이익 증가세가 지속돼 실적이 크게 좋아졌다고 그룹 측은 설명했다.

요약 정보 인공지능이 자동으로 줄인 '세 줄 요약' 기술을 사용합니다. 전체 내용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기사 본문과 함께 읽어야 합니다. 제공 = 연합뉴스&줌인터넷®

작년 동기보다 40% 증가…2011년 그룹 창립 후 최대 분기 실적

DGB금융그룹
DGB금융그룹

[DGB금융그룹 제공.재판매 및 DB금지]

(대구=연합뉴스) 김용민 기자 = DGB금융그룹은 2021년 1분기 지배주주 지분 순이익이 1천235억원을 기록했다고 29일 밝혔다.

지난해 같은 기간보다 40% 증가한 것으로 2011년 그룹 창립 이후 분기 실적으로는 최대 규모다.

시장금리 하락세가 진정되면서 대구은행 이자이익이 회복되고 비은행 계열사인 하이투자증권, DGB캐피탈 등 이익 증가세가 지속돼 실적이 크게 좋아졌다고 그룹 측은 설명했다.

주력 계열사인 대구은행은 순이익이 915억원으로 16.3% 늘었다.

또 하이투자증권은 206.1% 증가한 401억원, DGB캐피탈은 71.1% 증가한 130억원 순이익을 달성했다.

금융지주사의 주요 관리 지표 중 하나인 보통주 자본비율은 2.8%포인트 개선된 11.93%(잠정치)를 기록했다.

양호한 순이익 달성과 함께 최근 지방 금융지주사 최초로 내부등급법 사용 승인을 받은 효과가 반영된 데 따른 것이라고 그룹 측은 밝혔다.

DGB금융 관계자는 "국내외 경기회복 속도와 관련해 여전히 불확실성이 남아 있는 만큼 앞으로 자산 건전성 관리에 더욱 집중하겠다"고 말했다.

yongmin@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