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SK㈜, 임팩트 투자 확대한다…소셜벤처 4곳에 약 100억원 투자

송고시간2021-04-29 09:43

beta

SK그룹의 투자전문 지주회사 SK㈜가 사회문제 해결에 앞장서는 소셜벤처를 대상으로 한 '임팩트 투자'를 확대한다.

SK㈜는 지난해 2월 디지털 교육 벤처기업 '에누마'를 시작으로 취약계층 고용, 장애인 이동권, 환경 분야의 3개 소셜벤처에 추가 투자해 현재까지 약 100억원 규모의 임팩트 투자를 했다고 29일 밝혔다.

요약 정보 인공지능이 자동으로 줄인 '세 줄 요약' 기술을 사용합니다. 전체 내용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기사 본문과 함께 읽어야 합니다. 제공 = 연합뉴스&줌인터넷®

임직원 참여해 투자 결정하는 '딥 임팩트 데이' 프로그램도

SK
SK

[촬영 안철수]

(서울=연합뉴스) 권희원 기자 = SK그룹의 투자전문 지주회사 SK㈜가 사회문제 해결에 앞장서는 소셜벤처를 대상으로 한 '임팩트 투자'를 확대한다.

SK㈜는 지난해 2월 디지털 교육 벤처기업 '에누마'를 시작으로 취약계층 고용, 장애인 이동권, 환경 분야의 3개 소셜벤처에 추가 투자해 현재까지 약 100억원 규모의 임팩트 투자를 했다고 29일 밝혔다.

SK㈜는 사회문제 해결 의지와 성과, 기술력, 사업 성장성 등을 기준으로 투자 기업을 선정했다고 설명했다.

SK㈜가 약 36억원을 투자한 에누마는 게임 형식 학습 애플리케이션을 개발해 2013년 출시 후 전세계 누적 다운로드 900만건을 넘긴 소셜벤처다.

일론 머스크 테슬라 최고경영자(CEO)가 상금을 후원한 '글로벌 러닝 엑스프라이즈' 2019년 대회에서 전세계 200여개 팀을 제치고 공동 우승을 하기도 했다.

올해 3월 20억원을 투자한 토도웍스는 수동 휠체어를 전동으로 움직일 수 있게 하는 파워 어시스트 제품을 개발한 소셜벤처다. 토도웍스의 파워 어시스트는 전 세계에서 가장 작고 가벼워 영국, 이탈리아 등에서도 구매 문의가 이어지고 있다고 SK㈜는 전했다.

'글로벌 러닝 엑스프라이즈' 대회에서 수상한 에누마
'글로벌 러닝 엑스프라이즈' 대회에서 수상한 에누마

[SK㈜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지난해 11월 20억원을 투자한 테스트웍스는 인공지능 학습용 데이터를 정제·가공하는 기업이다. 자폐성 장애인과 지적·청각 장애인을 채용하고 교육·관리하는 시스템을 자체적으로 개발해 매년 100%가 넘는 매출 성장률을 기록하며 현재 150여명 규모의 중견 기업으로 성장했다.

올해 3월 20억원을 투자한 더 웨이브톡은 수질 오염 측정 센서를 개발한 소셜벤처로 지난해 CES 혁신상을 받기도 했다.

특히 토도웍스와 더 웨이브톡은 SK㈜ 임직원들이 직접 임팩트 투자를 결정한 기업들이다.

지난해 하반기 SK㈜는 구성원들이 투자하고 싶은 소셜벤처를 직접 선정해 투자안을 만들고, CEO와 임원 등 전체 구성원의 심사와 투표로 투자를 결정하는 '딥 임팩트 데이(Deep Impact Day)' 프로그램을 약 세 달간 진행했다.

토도웍스와 더 웨이브톡은 가장 높은 평가를 받아 투자가 결정됐다.

SK㈜ 관계자는 "임팩트 투자 확대를 통해 소셜벤처의 성장 지원은 물론, 대기업과 소셜벤처 간 모범적인 협력 사례를 만들어 임팩트 투자 생태계의 활성화에 기여하겠다"며 "투자를 통해 ESG(환경·사회·지배구조)를 적극 실천하고, 경쟁력 있는 사업모델로 사회문제 해결에 기여하는 착한 기업의 성장을 지원할 것"이라고 말했다.

SK㈜는 사업 측면에서도 2019년부터 ESG 관점의 투자 검토 프로세스를 도입해 사회적 가치 창출 효과를 투자 결정 과정에 활용하고 있으며, 올해도 전 구성원이 참여하는 딥 임팩트 데이 프로그램을 진행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hee1@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