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코로나 확산에도 백신 기대감…中企 경기전망 넉달째 개선

송고시간2021-04-29 12:00

백신접종
백신접종

[홍소영 제작] 일러스트

(서울=연합뉴스) 박상돈 기자 =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산에도 백신 접종 기대감으로 중소기업 경기 전망이 넉 달째 개선된 것으로 나타났다.

중소기업중앙회는 지난 15~22일 중소기업 3천150개를 대상으로 '5월 중소기업경기 전망조사'를 한 결과 5월 업황 경기전망지수(SBHI)가 83.7로 전월보다 3.2포인트 상승했다고 29일 밝혔다.

이는 지난해 동월보다는 23.7포인트 높은 것이다.

SBHI가 100보다 높으면 경기 전망을 긍정적으로 본 업체가 그렇지 않은 업체보다 더 많다는 뜻이고 100보다 낮으면 그 반대를 의미한다.

이 지수는 1월 65.0에서 2월 69.3, 3월 76.2, 4월 80.5에 이어 넉 달 연속 상승했다.

중기중앙회는 "코로나19 확산에도 4월에 이어 80포인트대가 지속된 것은 사회적 거리두기가 유지되고 백신 접종에 대한 기대 심리가 있기 때문"이라고 설명했다.

제조업의 5월 SBHI는 88.8로 4월보다 0.6포인트, 비제조업은 81.0으로 4.5포인트 상승했다.

비제조업 중 건설업은 84.2로 4.3포인트, 서비스업은 80.4로 4.6포인트 올랐다.

중소기업들은 주요 애로 요인(복수 응답)으로 여전히 내수 부진(61.5%)을 가장 많이 꼽았다. 뒤이어 인건비 상승(41.1%), 업체 간 과당경쟁(38.6%), 원자재 가격 상승(33.7%) 등의 순이었다.

3월 중소제조업 평균가동률은 70.9%로 전월보다 1.1%포인트 상승했다.

kaka@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