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중기부, 올해 '글로벌 강소기업' 200곳 선정…수출 지원

송고시간2021-04-29 12:00

강소기업 (PG)
강소기업 (PG)

[정연주 제작] 일러스트

(서울=연합뉴스) 이태수 기자 = 중소벤처기업부는 유망 중소기업 200개를 올해의 '글로벌 강소기업'으로 지정했다고 29일 밝혔다.

글로벌 강소기업은 혁신성과 성장 잠재력을 갖춘 수출 중소기업을 발굴해 육성하는 사업이다. 2011년 처음 시작해 올해 선정된 200개를 포함해 총 1천643개가 지정됐다.

이번에 신규 지정된 기업의 평균 연 매출액은 270억원이다. 평균 수출액은 713만달러(약 79억원)다. 200곳 가운데 109곳(55%)이 비수도권 기업이다.

이들 기업 중에는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진단키트 개발업체 랩지노믹스, 미용의료기기 전문업체 클래시스, 반도체 등 검사장비 전문기업 인텍플러스 등이 있다.

글로벌 강소기업으로 선정된 기업은 앞으로 4년간 해외 마케팅 지원, 연구개발 참여 우대, 금융·보증 등 맞춤형 패키지 지원을 받을 수 있다.

tsl@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