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GS건설, 1분기 영업이익 1천770억원…전년비 3.5% 증가

송고시간2021-04-28 15:47

beta

GS건설[006360]은 올해 1분기(1∼3월) 영업이익이 지난해 같은 기간보다 3.5% 늘어난 1천770억원을 기록했다고 28일 공시했다.

요약 정보 인공지능이 자동으로 줄인 '세 줄 요약' 기술을 사용합니다. 전체 내용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기사 본문과 함께 읽어야 합니다. 제공 = 연합뉴스&줌인터넷®
GS건설 로고
GS건설 로고

[GS건설 홈페이지 캡처. 재판매 및 DB 금지]

(서울=연합뉴스) 홍국기 기자 = GS건설[006360]은 올해 1분기(1∼3월) 영업이익이 지난해 같은 기간보다 3.5% 늘어난 1천770억원을 기록했다고 28일 공시했다.

반면 매출은 같은 기간 17.6% 하락한 2조110억원을 기록했다.

신규 수주는 1조8천110억원을 달성했다.

GS건설은 "영업 이익률이 업계 최고 수준인 8.8%로 안정적인 이익 기반을 유지하고 있다"면서 "건축·주택 부문에서 대전 문화8구역 주택재개발, LG사이언스파크 DP2(증액) 등을 수주했으며 신사업 부문에서는 폴란드 단우드사의 모듈러 주택 부문을 수주하며 실적을 이끌었다"고 소개했다.

지난해 4분기(10∼12월) 대비로는 매출과 영업이익이 각각 28.6%, 13.7% 감소했다. 이는 일부 기저효과로 통상 4분기 매출이 높고 1분기 매출이 낮은 건설업의 특성에 따른 것이라고 GS건설은 설명했다.

redflag@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