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정세균측 "이재명 형수욕설 육성 공개설? 명백한 허위사실"

송고시간2021-04-28 14:31

beta

여권 대권주자인 정세균 전 국무총리 측은 28일 이재명 경기지사의 형수 욕설 사건 음성 파일을 공개할 것이라는 일각의 의혹 제기에 대해 "모두 허위사실"이라고 일축했다.

장성철 공감과 논쟁 정책센터 소장이 지난 26일 MBC 라디오 '표창원의 뉴스 하이킥'에 출연해 "정 전 총리 측에선 '이번에 제대로 한번 이재명하고 각을 세우자, 그래서 옛날에 형수한테 욕했던 것을 육성으로 다 틀어버려서 흠집 내겠다' 이런 식의 생각도 하고 있다고 건너건너 전해 들었다"고 한 데 따른 것이다.

정 전 총리 측은 이날 입장문을 내어 "장 소장과 어떤 방식으로도 소통한 적 없다"며 "이 지사의 욕설과 관련해 흠집을 내거나 공격할 어떤 계획이나 준비가 없음을 명백히 밝힌다"고 반박했다.

요약 정보 인공지능이 자동으로 줄인 '세 줄 요약' 기술을 사용합니다. 전체 내용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기사 본문과 함께 읽어야 합니다. 제공 = 연합뉴스&줌인터넷®
정세균, 민주열사 묘역 참배
정세균, 민주열사 묘역 참배

(광주=연합뉴스) 박철홍 기자 = 정세균 전 국무총리가 28일 오전 광주 북구 국립 5·18 민주묘지에서 열사 묘역을 참배하고 있다. 2021.4.28 pch80@yna.co.kr

(서울=연합뉴스) 설승은 기자 = 여권 대권주자인 정세균 전 국무총리 측은 28일 이재명 경기지사의 형수 욕설 사건 음성 파일을 공개할 것이라는 일각의 의혹 제기에 대해 "모두 허위사실"이라고 일축했다.

장성철 공감과 논쟁 정책센터 소장이 지난 26일 MBC 라디오 '표창원의 뉴스 하이킥'에 출연해 "정 전 총리 측에선 '이번에 제대로 한번 이재명하고 각을 세우자, 그래서 옛날에 형수한테 욕했던 것을 육성으로 다 틀어버려서 흠집 내겠다' 이런 식의 생각도 하고 있다고 건너건너 전해 들었다"고 한 데 따른 것이다.

정 전 총리 측은 이날 입장문을 내어 "장 소장과 어떤 방식으로도 소통한 적 없다"며 "이 지사의 욕설과 관련해 흠집을 내거나 공격할 어떤 계획이나 준비가 없음을 명백히 밝힌다"고 반박했다.

그러면서 "프로그램 진행자인 표창원 전 의원과 제작진의 공식 사과 및 정정보도, 허위사실을 유포한 장 소장의 진심 어린 사과·반성, 프로그램 하차를 요구한다"고 덧붙였다.

ses@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