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인도 실제 코로나19 감염자 5억 명일 수도"

송고시간2021-04-28 09:42

beta

팬데믹 이후 최악의 상황을 겪고 있는 인도의 코로나19 실제 누적 감염자수가 인구의 3분의 1이 넘는 무려 5억명에 달할 수도 있다는 전망이 나온다고 CNN방송이 27일(현지시간) 보도했다.

인도 정부가 발표한 코로나19 누적 감염자수는 현재 약 1천760만명이지만 전문가들은 실제 감염자수가 이보다 30배나 더 많은 5억여명에 이를 수 있다고 우려한다는 것이다.

스와미나탄 박사는 특히 혈청검사, 즉 코로나바이러스에 대한 항체 보유율 검사 결과를 토대로 추정해보면 인도의 실제 감염자수는 5억명이 넘을 수 있다고 설명했다.

요약 정보 인공지능이 자동으로 줄인 '세 줄 요약' 기술을 사용합니다. 전체 내용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기사 본문과 함께 읽어야 합니다. 제공 = 연합뉴스&줌인터넷®

집계 허술해 통계와 실제 감염자수 '심각한 괴리' 가능성

코로나19 환자 시신 화장되는 뉴델리의 노천 화장장[로이터=연합뉴스]

코로나19 환자 시신 화장되는 뉴델리의 노천 화장장[로이터=연합뉴스]

(서울=연합뉴스) 이윤영 기자 = 팬데믹 이후 최악의 상황을 겪고 있는 인도의 코로나19 실제 누적 감염자수가 인구의 3분의 1이 넘는 무려 5억명에 달할 수도 있다는 전망이 나온다고 CNN방송이 27일(현지시간) 보도했다.

인도 정부가 발표한 코로나19 누적 감염자수는 현재 약 1천760만명이지만 전문가들은 실제 감염자수가 이보다 30배나 더 많은 5억여명에 이를 수 있다고 우려한다는 것이다.

이미 한참 전부터 인도의 의료진, 과학자들은 열악한 인프라, 검사 부족 등 여러 이유로 인도의 코로나19 확진자, 사망자수 통계가 실제 수치와 엄청난 괴리가 있을 것이라는 점을 경고했다.

물론 코로나19 1차 대유행기를 거치면서 검사 속도가 대폭 향상되긴 했지만 여전히 공식 통계 수치가 실제 상황에 훨씬 못 미칠 수 있다고 CNN은 전했다.

뉴델리 질병역학·경제정책센터의 라마난 락스미나라얀 소장은 "확진자와 사망자수 모두 실제보다 적게 집계된다는 것은 널리 알려진 사실"이라며 "지난해에도 약 30건의 감염 중 1건만 검사를 통해 집계된 것으로 추정했다"고 말했다.

이어 "따라서 보고된 감염자수는 실제보다 훨씬 덜 집계된 것"이라며 "이번에는 사망자수도 심각할 정도로 덜 집계된 것으로 보인다. 공식 보고된 것보다 훨씬 더 많은 사람이 사망하고 있다"고 우려했다.

세계보건기구(WHO)의 숨야 스와미나탄 박사는 인도가 하루에 200만건의 검사를 하지만 확진율이 약 15%, 델리와 같은 도시에선 30% 이상이나 되기 때문에 (검사가) 여전히 부족한 수준"이라며 "이는 감염이 됐지만 검사를 못받아 집계되지 않은 사람이 많다는 뜻"이라고 말했다.

스와미나탄 박사는 특히 혈청검사, 즉 코로나바이러스에 대한 항체 보유율 검사 결과를 토대로 추정해보면 인도의 실제 감염자수는 5억명이 넘을 수 있다고 설명했다.

이전의 혈청 검사 결과들을 보면 항체를 보유한 사람수가 통계로 보고된 감염자 수보다 최소 20∼30배 높게 나타났는데, 이를 현재까지 보고된 인도의 누적 감염자수에 적용해보면 실제 감염자수는 5억2천900만여명에 이른다는 것이다.

코로나19 환자수 집계가 제대로 되지 않은 것은 무증상 환자가 검사를 아예 받지 않을 수 있는 데다, 인도의 각 도시, 주마다 집계 방식이 서로 다르고 집계 자체도 허술하며 시골 오지 지역까지 검사 장비가 도달하지 못하는 등 여러 이유가 꼽히고 있다.

또 환자 상당수가 병상 부족으로 병원에 입원하지 못하고 집이나 다른 장소에서 사망하는 경우도 많아 제대로 된 사인을 규명하기 어려운 문제도 있다.

브라마 무커지 미시간대 교수는 "모든 나라가 코로나19 관련 사망자를 분류할 때 어느 정도는 이런 문제를 다 가지고 있겠지만 인도의 경우 이 문제가 극심하다"라고 진단했다.

유튜브로 보기

https://youtu.be/rVL6wno5XNI

yy@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