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바이든, 취임 100일 맞아 카터 전 대통령 만나기로

송고시간2021-04-28 08:13

29일 조지아주 방문해 부부동반 회동

지미 카터 전 대통령 부부의 2018년 모습
지미 카터 전 대통령 부부의 2018년 모습

[AP=연합뉴스 자료사진]

(서울=연합뉴스) 신유리 기자 = 조 바이든 미국 대통령이 오는 29일(현지시간) 지미 카터 전 대통령과 만난다고 백악관이 27일 밝혔다.

AP, 로이터 통신에 따르면 바이든 대통령은 취임 100일을 맞아 29일 조지아주로 향할 예정이며, 현지 일정 중 하나로 카터 전 대통령을 방문해 부부 동반으로 회동한다.

바이든 대통령은 카터 대통령 시절인 1977∼1981년 델라웨어주 상원의원으로 일하면서 민주당 동료로 지냈다.

카터 전 대통령은 현재 만 96세로 전·현직 대통령 중 최고령이다.

그는 코로나19 확산 속에 지난 1월 바이든 대통령 취임식에 참석하지 않았다.

카터 전 대통령 부부는 대체로 조지아주 자택에 머물다가 최근 백신 접종을 마치고 교회 예배 등에 다시 참석하기 시작했다고 AP는 전했다.

카터 전 대통령은 퇴임 후인 1982년 부인과 함께 조지아주 애틀랜타에 카터센터를 설립하고 전 세계 분쟁 해결, 개발도상국 질병 퇴치 등에 힘쓰고 있다.

newglass@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