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GS건설, 첫 전직 프로그램 추진…연봉의 최대 3배 퇴직금 지급

송고시간2021-04-27 17:28

beta

GS건설[006360]이 파격적인 전직(轉職) 지원 프로그램을 추진하고 있다.

27일 건설업계에 따르면 GS건설은 처음으로 전직 지원 프로그램 계획안을 짜고 시행 시기와 대상, 조건 등의 구체적인 내용을 조율 중이다.

GS건설은 전직을 신청한 임직원 가운데 대상자를 선정해 연차·직급·성과 등에 따라 최대 연봉의 3배가 넘는 퇴직금을 지급할 계획이다.

요약 정보 인공지능이 자동으로 줄인 '세 줄 요약' 기술을 사용합니다. 전체 내용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기사 본문과 함께 읽어야 합니다. 제공 = 연합뉴스&줌인터넷®

자녀학자금·공용오피스 제공하고 재취업 프로그램도 마련키로

GS건설
GS건설

[촬영 이충원]

(서울=연합뉴스) 홍국기 기자 = GS건설[006360]이 파격적인 전직(轉職) 지원 프로그램을 추진하고 있다.

27일 건설업계에 따르면 GS건설은 처음으로 전직 지원 프로그램 계획안을 짜고 시행 시기와 대상, 조건 등의 구체적인 내용을 조율 중이다.

GS건설은 전직을 신청한 임직원 가운데 대상자를 선정해 연차·직급·성과 등에 따라 최대 연봉의 3배가 넘는 퇴직금을 지급할 계획이다.

지난해 진행된 희망퇴직에서 퇴직금이 1.5년 치 연봉이었던 점을 고려하면 파격적인 수준이다.

아울러 대상자에게 자녀 학자금을 지원하고, 공용 오피스에 개인 사무실도 제공할 방침이다.

또 대상자들의 재취업과 창업을 돕기 위한 프로그램을 운용하는 등 지원안은 업계 최고 수준인 것으로 전해졌다.

GS건설은 지난해부터 전기차 배터리 재활용, 주택 모듈화, 해수 담수화 등의 신사업 시장에 진출하며 새 먹을거리 공략에 본격적으로 나섰다.

일각에서는 GS건설의 첫 전직 지원 프로그램 시행이 이런 경영 환경 변화에 따른 사업구조 재편과 인력 재배치에 따른 것이라는 분석이 제기된다.

GS건설 측은 "조건은 아직 정해지지 않았고, 개인별로 다를 수 있어 현재로서는 구체적으로 밝히기 어렵다"고 말했다.

redflag@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