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리프트, 자율주행차 부문 도요타 자회사에 6천억원대 매각

송고시간2021-04-27 08:54

beta

미국의 2위 차량호출 업체 리프트는 자율주행차 부문을 일본 도요타자동차의 자회사에 매각하기로 했다고 26일(현지시간) 밝혔다.

월스트리트저널(WSJ) 등의 보도에 따르면 리프트는 도요타 자회사인 워븐 플래닛이 자율주행차 부문을 매입하기로 했다면서 매각금액은 5억5천만달러(약 6천110억원)라고 말했다.

요약 정보 인공지능이 자동으로 줄인 '세 줄 요약' 기술을 사용합니다. 전체 내용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기사 본문과 함께 읽어야 합니다. 제공 = 연합뉴스&줌인터넷®

(서울=연합뉴스) 김계환 기자 = 미국의 2위 차량호출 업체 리프트는 자율주행차 부문을 일본 도요타자동차의 자회사에 매각하기로 했다고 26일(현지시간) 밝혔다.

월스트리트저널(WSJ) 등의 보도에 따르면 리프트는 도요타 자회사인 워븐 플래닛이 자율주행차 부문을 매입하기로 했다면서 매각금액은 5억5천만달러(약 6천110억원)라고 말했다.

리프트는 워븐 플래닛이 선불 지급금으로 2억달러를 먼저 지불하고 나머지는 5년 동안 나눠 내기로 했다고 설명했다.

리프트는 이번 매각으로 1억달러의 운영비용을 절감할 수 있을 것이라면서 조정 EBTDA(이자ㆍ세금ㆍ감가상각 차감 전 이익) 기준 흑자전환도 당초 예상보다 빠른 올해 3분기에 달성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리프트는 자동차 업체가 기반 기술을 개발하고 기술기업은 기술을 운전자들과 연결하는 역할을 하는 게 현실적이라면서 이같은 협력관계 구축을 위해 20명으로 구성되는 새로운 팀을 만들 계획이라고 덧붙였다.

앞서 1위 차량호출 업체인 우버도 지난해 12월 자율주행차 부문을 오로라 이노베이션에 매각한 바 있다.

우버와 리프트는 수년 전부터 사업다각화를 위해 많은 투자를 해왔으나 적자 폭이 커지고 있는 가운데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대유행으로 주력사업인 차량호출 사업 부문마저 직격탄을 맞으면서 비수익 사업을 정리해왔다.

우버와 리프트의 로고. [로이터=연합뉴스 자료사진

우버와 리프트의 로고. [로이터=연합뉴스 자료사진

kp@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