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인니 침몰 잠수함 세 동강…탑승자 53명 전원사망 확인(종합)

송고시간2021-04-25 21:20

beta

인도네시아군 당국이 53명을 태우고 훈련 도중 실종된 잠수함 낭갈라함(Nanggala)의 본체 잔해를 해저에서 발견했다고 밝혔다.

AFP통신과 로이터통신 등에 따르면 유도 마르고노 인도네시아 해군 참모총장은 "낭갈라함은 세 동강 난 상태였다"며 25일 이 같은 사실을 전했다.

하디 타잔토 통합군 사령관도 이날 "수색팀이 침몰한 잠수함을 발견했다"며 "정확한 증거를 통해 낭갈라함이 침몰했고 탑승자 53명이 사망했다는 점이 확인된다"고 말했다.

요약 정보 인공지능이 자동으로 줄인 '세 줄 요약' 기술을 사용합니다. 전체 내용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기사 본문과 함께 읽어야 합니다. 제공 = 연합뉴스&줌인터넷®

사고 나흘만에 구조 골든타임 후 발견

선미·본체 등 분리…조코위 대통령은 유가족 위로

침몰한 낭갈라함 수색하는 인도네시아 군함 [로이터통신=연합뉴스]

침몰한 낭갈라함 수색하는 인도네시아 군함 [로이터통신=연합뉴스]

(뉴델리=연합뉴스) 김영현 특파원 = 인도네시아군 당국이 53명을 태우고 훈련 도중 실종된 잠수함 낭갈라함(Nanggala)의 본체 잔해를 해저에서 발견했다고 밝혔다.

AFP통신과 로이터통신 등에 따르면 유도 마르고노 인도네시아 해군 참모총장은 "낭갈라함은 세 동강 난 상태였다"며 25일 이 같은 사실을 전했다.

마르고노 참모총장은 "선미, 본체 등이 모두 분리됐다"며 "본체는 금이 간 상태로 발견됐다"고 덧붙였다.

그는 이어 "승무원들은 이번 사고에 책임이 없다"고 강조했다.

수색팀은 이날 탑승자의 것으로 추정되는 구명조끼 등도 발견한 것으로 전해졌다.

하디 타잔토 통합군 사령관도 이날 "수색팀이 침몰한 잠수함을 발견했다"며 "정확한 증거를 통해 낭갈라함이 침몰했고 탑승자 53명이 사망했다는 점이 확인된다"고 말했다.

유튜브로 보기

https://youtu.be/gB_puzyomlQ

타잔토 사령관은 전날 기자회견에서는 "침몰 증거인 기름 유출 흔적과 여러 잔해를 발견했다"며 "탑승자들이 생존할 수 있는 산소 비축량 지속 시한이 72시간이었는데, 오늘 새벽 끝나버렸다"고 발표한 바 있다.

군 당국은 전날 수색지점 반경 10㎞ 안에서 다수의 잔해를 발견했으며, 수중음파탐지기를 통해 해저 850m에서 잠수함 같은 물체를 감지했다고 밝혔다.

이날 조코 위도도(이하 조코위) 인도네시아 대통령은 탑승자 가족에게 위로의 뜻을 전했다.

조코위 대통령은 모든 인도네시아인들은 이번 비극과 관련해 유가족에게 깊은 슬픔을 전한다고 밝혔다.

독일산 재래식 1천400t급 잠수함 낭갈라함은 지난 21일 오전 3시 25분(자카르타 시각 기준)께 발리섬 북부 96㎞ 해상에서 어뢰 훈련을 위해 잠수한 뒤 실종됐다.

탑승자는 49명의 승조원과 사령관 1명, 무기 관계자 3명이며, 낭갈라함은 당초 해저 600∼700m까지 가라앉은 것으로 추정됐다.

인도네시아군은 여러 나라의 지원 속에 헬기와 선박을 동원, 낭갈라함 수색작업을 계속해왔다.

인니 침몰 잠수함 세 동강…탑승자 53명 전원사망 확인(종합) - 3

cool@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