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현주엽 '학폭 의혹제기자' 고소사건, 성남·수원서 수사

송고시간2021-04-23 17:06

beta

농구 선수 출신 방송인 현주엽(46)씨가 학교폭력 의혹 제기자들을 고소한 사건이 피고소인들의 주거지를 관할하는 경찰서로 이첩됐다.

서울 수서경찰서는 23일 "여러 피고소인의 신상을 특정해 경기 성남수정경찰서와 수원서부경찰서에 19일 사건을 이첩했다"고 밝혔다.

현씨 측은 "학교폭력 시류에 편승한 몇 명의 악의적인 거짓말에 현주엽의 명예는 심각하게 훼손당했다. 악의적 폭로자와 이에 동조한 자들이 상응하는 중한 처벌을 받도록 최선을 다하겠다"며 명예훼손 혐의로 의혹 제기자들을 고소했다.

요약 정보 인공지능이 자동으로 줄인 '세 줄 요약' 기술을 사용합니다. 전체 내용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기사 본문과 함께 읽어야 합니다. 제공 = 연합뉴스&줌인터넷®

경찰 "여러 피고소인 신상 특정…주거지 관할서로 이첩"

현주엽
현주엽

[KBL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서울=연합뉴스) 임성호 기자 = 농구 선수 출신 방송인 현주엽(46)씨가 학교폭력 의혹 제기자들을 고소한 사건이 피고소인들의 주거지를 관할하는 경찰서로 이첩됐다.

서울 수서경찰서는 23일 "여러 피고소인의 신상을 특정해 경기 성남중원경찰서와 수원중부경찰서에 19일 사건을 이첩했다"고 밝혔다.

지난달 13일 한 온라인 커뮤니티에서는 현씨와 같은 학교에서 운동했던 후배라고 주장하는 인물이 현씨가 학교 후배들에게 물리적 폭력을 행사했다며 사과와 방송 하차를 요구하는 글이 올라왔다.

현씨 측은 "학교폭력 시류에 편승한 몇 명의 악의적인 거짓말에 현주엽의 명예는 심각하게 훼손당했다. 악의적 폭로자와 이에 동조한 자들이 상응하는 중한 처벌을 받도록 최선을 다하겠다"며 명예훼손 혐의로 의혹 제기자들을 고소했다.

경찰은 지난달 25일 현씨를 고소인 자격으로 불러 조사했다.

sh@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