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윤여정, 미국 독립영화상 '스피릿 어워즈' 여우조연상 수상

송고시간2021-04-23 12:05

beta

배우 윤여정(74)이 영화 '미나리'로 미국 독립영화 시상식에서 수상 실적을 추가했다.

윤여정은 22일(현지시간) 열린 제36회 '인디펜던트 스피릿 어워즈' 시상식에서 여우조연상 트로피를 품에 안았다.

윤여정은 오는 25일 로스앤젤레스(LA)에서 열리는 아카데미 시상식을 사흘 앞두고 미국 독립영화계가 수여하는 여우조연상을 받아 오스카상에 한 발짝 더 다가섰다는 평가가 나온다.

요약 정보 인공지능이 자동으로 줄인 '세 줄 요약' 기술을 사용합니다. 전체 내용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기사 본문과 함께 읽어야 합니다. 제공 = 연합뉴스&줌인터넷®

아카데미 시상식 사흘 앞두고 또 낭보 전해와

미 독립영화상 '스피릿 어워즈'서 여우조연상 받은 윤여정
미 독립영화상 '스피릿 어워즈'서 여우조연상 받은 윤여정

(로스앤젤레스 AFP=연합뉴스) 22일(현지시간) 미국 캘리포니아주 로스앤젤레스(LA)에서 비대면 화상 방식으로 열린 독립영화 시상식 '인디펜던트 스피릿 어워즈'에서 한국의 배우 윤여정(74)이 영화 '미나리'로 여우조연상을 받은 후 수상소감을 밝히고 있다. [필름 인디펜던트 제공] knhknh@yna.co.kr

(로스앤젤레스=연합뉴스) 정윤섭 특파원 = 배우 윤여정(74)이 영화 '미나리'로 미국 독립영화 시상식에서 수상 실적을 추가했다.

윤여정은 22일(현지시간) 열린 제36회 '인디펜던트 스피릿 어워즈' 시상식에서 여우조연상 트로피를 품에 안았다.

윤여정은 오는 25일 로스앤젤레스(LA)에서 열리는 아카데미 시상식을 사흘 앞두고 미국 독립영화계가 수여하는 여우조연상을 받아 오스카상에 한 발짝 더 다가섰다는 평가가 나온다.

윤여정은 한국 배우로는 최초로 아카데미 여우조연상 후보에 올라있다.

앞서 윤여정은 미국배우조합(SAG)과 영국 아카데미(BAFTA) 여우조연상을 받았다.

jamin74@yna.co.kr

유튜브로 보기

https://youtu.be/0h_onAQJTrk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