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지스트 이광희 교수 등 교직원 9명, 훈장·표창받아

송고시간2021-04-23 11:21

beta

광주과학기술원(지스트) 신소재공학부 이광희 교수 등 9명이 제54회 과학의 날(21일)과 제66회 정보통신의 날(22일)을 맞아 과학기술 진흥에 기여한 공로로 훈장과 표창을 받았다.

23일 지스트에 따르면 이광희 교수는 유기 전자소자 분야의 세계적인 권위자로서 플렉시블(Flexible) 유기 전자소자 개발과 네이처·사이언스 등 세계적인 저널 발표 및 기술이전 등을 통해 국가 위상 제고에 기여한 공로를 인정받아 과학기술 훈장 혁신장을 받았다.

대통령 표창 수상자는 음성·오디오 인지 인공지능 기반의 국가 기술 향상 및 인재 양성에 기여한 공로로 전기·전자·컴퓨터공학부 김홍국 교수와 미생물 연료전지 실용화의 난제 극복과 저농도 바이오 에탄올의 경제적 회수를 위한 연구 성과로 지구환경공학부 장인섭 교수가 선정됐다.

요약 정보 인공지능이 자동으로 줄인 '세 줄 요약' 기술을 사용합니다. 전체 내용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기사 본문과 함께 읽어야 합니다. 제공 = 연합뉴스&줌인터넷®
지스트 이광희 교수, 훈장 받아
지스트 이광희 교수, 훈장 받아

[지스트 제공.재배포 및 DB금지]

(광주=연합뉴스) 전승현 기자 = 광주과학기술원(지스트) 신소재공학부 이광희 교수 등 9명이 제54회 과학의 날(21일)과 제66회 정보통신의 날(22일)을 맞아 과학기술 진흥에 기여한 공로로 훈장과 표창을 받았다.

23일 지스트에 따르면 이광희 교수는 유기 전자소자 분야의 세계적인 권위자로서 플렉시블(Flexible) 유기 전자소자 개발과 네이처·사이언스 등 세계적인 저널 발표 및 기술이전 등을 통해 국가 위상 제고에 기여한 공로를 인정받아 과학기술 훈장 혁신장을 받았다.

대통령 표창 수상자는 음성·오디오 인지 인공지능 기반의 국가 기술 향상 및 인재 양성에 기여한 공로로 전기·전자·컴퓨터공학부 김홍국 교수와 미생물 연료전지 실용화의 난제 극복과 저농도 바이오 에탄올의 경제적 회수를 위한 연구 성과로 지구환경공학부 장인섭 교수가 선정됐다.

국무총리 표창 수상자는 전기전자컴퓨터공학부 이동선 교수, 생명과학부 김용철 교수, 고등광기술연구소 신우진 수석연구원이 선정됐다.

과학기술정통부장관 표창 수상자는 전기전자컴퓨터공학부 전성찬 교수와 생명과학부 심해홍 교수, 시설운영팀의 조국현 직원이 선정됐다.

shchon@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