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이승우 교체 출전' 포르티모넨스, 벤피카에 1-5 완패

송고시간2021-04-23 08:16

beta

이승우(23)가 포르투갈 프로축구 포르티모넨스로 임대 이적한 후 가장 많은 시간을 뛰었으나 팀의 완패를 지켜봐야 했다.

포르티모넨스는 23일(한국시간) 포르투갈 포르티망의 포르티망 스타디움에서 강호 벤피카와 2020-2021 포르투갈 프로축구 프리메이라리가(1부) 28라운드 홈 경기를 치러 1-5로 역전패했다.

3연승의 상승세를 더는 이어가지 못한 포르티모넨스는 승점 32(9승 5무 14패)에 머물러 10위로 순위가 한 계단 내려앉았다.

요약 정보 인공지능이 자동으로 줄인 '세 줄 요약' 기술을 사용합니다. 전체 내용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기사 본문과 함께 읽어야 합니다. 제공 = 연합뉴스&줌인터넷®
포르티모넨스-벤피카 경기 장면.
포르티모넨스-벤피카 경기 장면.

[EPA=연합뉴스]

(서울=연합뉴스) 배진남 기자 = 이승우(23)가 포르투갈 프로축구 포르티모넨스로 임대 이적한 후 가장 많은 시간을 뛰었으나 팀의 완패를 지켜봐야 했다.

포르티모넨스는 23일(한국시간) 포르투갈 포르티망의 포르티망 스타디움에서 강호 벤피카와 2020-2021 포르투갈 프로축구 프리메이라리가(1부) 28라운드 홈 경기를 치러 1-5로 역전패했다.

최근 3연승의 상승세를 더는 이어가지 못한 포르티모넨스는 승점 32(9승 5무 14패)에 머물러 10위로 순위가 한 계단 내려앉았다.

벤피카는 승점 60(18승 6무 4패)으로 3위 자리를 지켰다.

직전 파말리캉과의 27라운드 원정 경기에서는 출전선수 명단에 들지 못했던 이승우는 이날 벤치에서 경기를 시작했다.

그러다가 팀이 1-3으로 끌려가던 후반 24분 선수 세 명을 한꺼번에 교체할 때 그라운드를 밟았다.

올해 2월 벨기에 신트트라위던에서 포르티모넨스로 임대된 이후 이승우의 세 번째 출전이었다. 세 번 모두 교체 출전이었는데 이날 가장 많은 시간이 주어졌다. 앞선 두 번의 출전 경기에서는 모두 후반 42분 투입됐다.

포르티모넨스는 선수 교체에도 분위기 반전에 실패한 채 오히려 두 골을 더 내주고 안방에서 대패를 당했다.

이날 포르티모넨스는 전반 43분 베투의 선제골로 먼저 앞서나갔다.

그러나 전반 추가시간 피지에게 동점 골을 내줬고 후반에만 하리스 세페로비치에게 두 골을 내주는 등 네 골을 허용하고 역전패했다.

hosu1@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