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윤호중, 현충원 무릎참배…"朴·오거돈 피해자님에 사과"(종합)

송고시간2021-04-22 10:06

beta

더불어민주당 윤호중 비상대책위원장 겸 원내대표가 22일 국립서울현충원을 참배하면서 현충탑 앞에 무릎을 꿇었다.

윤 위원장은 방명록에 "선열들이시여! 국민들이시여! 피해자님이여! 진심으로 사과드립니다. 민심을 받들어 민생을 살피겠습니다"라고 적었다.

민주당 관계자는 "'피해자님'은 이번 보궐선거의 발생 이유가 됐던 (박원순·오거돈 전 시장 성추행 사건) 피해자들을 언급한 것"이라고 설명했다.

요약 정보 인공지능이 자동으로 줄인 '세 줄 요약' 기술을 사용합니다. 전체 내용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기사 본문과 함께 읽어야 합니다. 제공 = 연합뉴스&줌인터넷®
현충탑에 무릎 꿇은 민주당 윤호중 비대위원장
현충탑에 무릎 꿇은 민주당 윤호중 비대위원장

(서울=연합뉴스) 안정원 기자 = 더불어민주당 윤호중 비대위원장 겸 원내대표가 22일 오전 원내대표단과 서울 동작구 국립서울현충원 방문, 현충탑 앞에서 무릎을 꿇고 참배하고 있다. 2021.4.22 jeong@yna.co.kr

(서울=연합뉴스) 고동욱 기자 = 더불어민주당 윤호중 비상대책위원장 겸 원내대표가 22일 국립서울현충원을 참배하면서 현충탑 앞에 무릎을 꿇었다.

윤 위원장은 이날 원내지도부와 현충탑에 분향한 뒤 무릎을 꿇고 약 1분간 고개를 숙였다.

윤 위원장은 방명록에 "선열들이시여! 국민들이시여! 피해자님이여! 진심으로 사과드립니다. 민심을 받들어 민생을 살피겠습니다"라고 적었다.

민주당 관계자는 "'피해자님'은 이번 보궐선거의 발생 이유가 됐던 (박원순·오거돈 전 시장 성추행 사건) 피해자들을 언급한 것"이라고 설명했다.

윤 위원장은 주변 인사들에게 "어려운 정국과 국민에 대한 죄송함 등 만감이 교차해 묵념만으로 충분하지 못하다는 생각이 들어 자신도 모르게 무릎이 꿇어지더라"며 "마음이 무거워 국민 앞에 무릎을 꿇은 것"이라고 말한 것으로 전해졌다.

유튜브로 보기

https://youtu.be/xq-fX0jH-Sg

sncwook@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