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휴가 후 격리군인, 부실 급식에 '분노의 인증샷'…"휴가가 죄냐"(종합)

송고시간2021-04-21 13:36

beta

휴가 복귀 후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예방 차원에서 의무 격리하는 장병들에게 부실한 식사가 제공되고 있다는 주장이 제기돼 누리꾼들의 공분을 사고 있다.

21일 페이스북 '육군훈련소 대신 전해드립니다' 페이지를 보면 자신을 51사단 예하 여단 소속이라고 밝힌 게시자는 "다른 곳은 식사가 어떤 식으로 나오는지 궁금하다"며 일회용 도시락 용기에 제공된 급식 사진을 올렸다.

논란이 일자 육군 관계자는 "제보된 사진은 지난 18일 식단으로, 부대 자체 취사 메뉴로 다른 장병들과 동일하게 제공됐다"며 "격리 인원 급식과 관련해 보다 더 세밀한 관심을 기울이겠다"고 말했다.

요약 정보 인공지능이 자동으로 줄인 '세 줄 요약' 기술을 사용합니다. 전체 내용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기사 본문과 함께 읽어야 합니다. 제공 = 연합뉴스&줌인터넷®

SNS 통해 사진과 함께 주장…육군 "더 세밀한 관심 기울이겠다"

휴가 후 격리군인, 분노의 '식판 인증샷'…"감방과 뭐가 달라?"
휴가 후 격리군인, 분노의 '식판 인증샷'…"감방과 뭐가 달라?"

(서울=연합뉴스) 한 SNS 계정에 올라온 군 부대 도시락 급식 사진으로, 게시자는 휴가 복귀 후 격리 중 부실한 급식을 제공받고 있다고 주장했다. 2021.4.21 [페이스북 계정 '육군훈련소 대신 전해드립니다' 캡처. 재판매 및 DB 금지]

(서울=연합뉴스) 정빛나 기자 = 휴가 복귀 후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예방 차원에서 의무 격리하는 장병들에게 부실한 식사가 제공되고 있다는 주장이 제기돼 누리꾼들의 공분을 사고 있다.

21일 페이스북 '육군훈련소 대신 전해드립니다' 페이지를 보면 자신을 51사단 예하 여단 소속이라고 밝힌 게시자는 "다른 곳은 식사가 어떤 식으로 나오는지 궁금하다"며 일회용 도시락 용기에 제공된 급식 사진을 올렸다.

게시자는 이어 "휴대전화도 반납하고 TV도 없고, 밥은 이런 식인데 감방이랑 뭐가 다르죠. 휴가 다녀온 게 죄인가요"라고 항의했다.

해당 게시물은 지난 18일 올라왔으며, 사흘 만에 7천400여 개의 댓글이 달렸다. 병사로 추정되는 누리꾼 중 자신이 속한 부대도 별반 다르지 않다며 '인증샷'을 올린 사례도 다수였다.

논란이 일자 육군 관계자는 "제보된 사진은 지난 18일 식단으로, 부대 자체 취사 메뉴로 다른 장병들과 동일하게 제공됐다"며 "격리 인원 급식과 관련해 보다 더 세밀한 관심을 기울이겠다"고 말했다.

유튜브로 보기

https://youtu.be/xvY26p9wQgM

군 당국은 코로나19 예방을 위해 휴가를 다녀온 장병들에 대해서는 복귀 전 음성 판정을 받았더라도 같은 기간 휴가를 다녀온 병사들을 일정 기간 동일집단(코호트) 격리 조치하고 있다. 이에 따라 격리된 병사들에게는 위생 및 감염 예방을 위해 일회용 도시락 용기로 식사를 제공하고 있다.

다만 '부실 급식'이 격리 군인들만의 문제가 아니라는 주장도 일각에서 나왔다.

실제로 같은 페이스북 계정에는 12사단 모 부대 소속이라고 밝힌 제보자가 "저희 부대는 부식 수령조차 제대로 받지 못하고 있다"며 "저도 다른 부대는 식사가 정상적인지 궁금하다"고 주장하는 글도 올라왔다.

글쓴이는 "식사할 사람이 120명이 넘는데 햄버거빵을 60개만 줘서 취사병들이 하나하나 뜯어 반으로 갈라 120개로 만들었다"고 하는 등 구체적 사례를 나열하기도 했다.

이와 관련, 육군 관계자는 "관련 사실 확인결과, 해당부대에서 부식 청구 및 수불 간 일부 수량을 부족하게 수령해 급식한 사례가 있었다"고 말했다.

그러면서 "군은 장병 급식 관련 부식 청구 및 수불체계를 정밀 점검한 후 그 결과를 바탕으로 시스템 개선 및 확인점검 체계를 재정비할 예정"이라고 밝혔다.

"부식 수령조차 제대로 받지 못한다" 주장
"부식 수령조차 제대로 받지 못한다" 주장

(서울=연합뉴스) 페이스북 계정 '육군훈련소 대신 전해드립니다'에 올라온 또 다른 '부실 급식' 주장 게시물. 2021.4.21 [페이스북 계정 '육군훈련소 대신 전해드립니다' 캡처. 재판매 및 DB 금지]

shine@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