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기상특보

백신 스와프-추가구매로 돌파구 찾나…정부 "11월 집단면역 가능"

송고시간2021-04-21 04:30

beta

전 세계적으로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백신 수급이 불안정한 상황에서 정부가 백신 확보에 총력을 기울이고 나섰다.

정부는 당초 목표대로 오는 11월까지 '집단면역'을 달성하기 위해 백신을 최대한 조기에 도입하고 추가 구매도 검토키로 했다.

21일 코로나19 예방접종대응추진단(이하 추진단)에 따르면 정부는 11월까지 국민 3천600만명에 대해 2차 접종까지 마칠 계획이다.

요약 정보 인공지능이 자동으로 줄인 '세 줄 요약' 기술을 사용합니다. 전체 내용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기사 본문과 함께 읽어야 합니다. 제공 = 연합뉴스&줌인터넷®

"상반기 1천200만명 1차 접종…11월까지 3천600만명에 2차 접종"

모더나 공급 차질은 변수…얀센 '혈전 논란·생산중단' 악재도

코로나19 백신 접종 (CG)
코로나19 백신 접종 (CG)

[연합뉴스TV 제공]

(서울=연합뉴스) 신선미 기자 = 전 세계적으로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백신 수급이 불안정한 상황에서 정부가 백신 확보에 총력을 기울이고 나섰다.

정부는 당초 목표대로 오는 11월까지 '집단면역'을 달성하기 위해 백신을 최대한 조기에 도입하고 추가 구매도 검토키로 했다.

21일 코로나19 예방접종대응추진단(이하 추진단)에 따르면 정부는 11월까지 국민 3천600만명에 대해 2차 접종까지 마칠 계획이다.

우선 이달까지 300만명, 6월까지 1천200만명에 대한 1차 접종을 차질없이 시행한다는 방침이다.

손영래 중앙사고수습본부(중수본) 사회전략반장은 전날 백브리핑에서 "(상반기) 1천200만명에 대한 1차 접종이 이뤄지면 중증 진행이나 치명률이 떨어지면서 그 뒤부터는 어느 정도 여유 있는 대응이 가능할 것"이라며 "목표대로 백신을 확보하고 접종을 차질없이 진행하기 위해 총력을 다할 것"이라고 밝혔다.

정부는 이미 확보한 백신 물량을 조기에 도입하기 위해 현재 여러 제약사와 협의를 진행하고 있다.

정부가 지금까지 확보한 백신은 총 7천900만명분이다.

제약사별 계약을 통해 아스트라제네카(AZ) 1천만명분, 화이자 1천300만명분, 얀센 600만명분, 모더나 2천만명분, 노바백스 2천만명분을 확보했고 백신 공동구매 국제프로젝트인 '코백스 퍼실리티'를 통해 1천만명분을 공급받기로 했다.

이미 도입됐거나 상반기 내 도입 예정인 백신은 총 2천80만회분(1천40만명분)이며, 이 가운데 개별 제약사와 계약을 통해 확보한 화이자 백신이 매주 순차적으로 들어와 6월까지 700만회분(350만명분)이 공급된다.

정부는 또 미국과 '백신 스와프'도 추진하고 있다.

백신 스와프는 금융위기 때 미국에 약정된 환율에 따라 원화를 맡기고 달러를 빌려오는 '한미 통화 스와프'를 본뜬 개념으로, 미국에서 백신을 받고 한국이 나중에 갚는 방식으로 추진할 것으로 예상된다.

현재 미국이 아스트라제네카 백신을 사용하지 않고 비축하고 있는 만큼 이 백신이 양국 간 교환 대상이 될 가능성이 크다.

해외 백신 국민 절반분 확보…접종 일정 차질없나 (CG)
해외 백신 국민 절반분 확보…접종 일정 차질없나 (CG)

[연합뉴스TV 제공]

정부는 아울러 미국이 '부스터 샷'(백신 효과를 보강하기 위해 일정시간이 지난 뒤 추가 접종을 하는 것)을 검토하는 것으로 알려지면서 물량 부족이 예상됨에 따라 7천900만명분 외에 추가 물량 도입도 추진하고 있다.

그러나 세계적으로 백신 수급불안이 심화하고 있는 만큼 국내 '백신 보릿고개'를 우려하는 목소리는 여전히 높다.

정부가 각 제약사와의 계약을 통해 확보한 백신중 가장 많은 물량은 노바백스와 모더나 백신으로 각 4천만회분(2천만명분)씩인데 당초 계획과 달리 아직 도입 일정이 나오지 않았다.

특히 모더나사의 경우 자사 백신을 7월까지 미국에 2억회분 우선 공급한 뒤 다른 국가에는 한 분기 정도 늦게 공급한다고 밝히면서 국내 도입에 일정부분 차질이 불가피한 상황이다. 정부는 이 백신을 하반기에나 받을 수 있다고 밝혔다.

홍남기 국무총리 직무대행 겸 경제부총리는 전날 대정부 질문에서 관련 질의에 "모더나 백신을 4천만도스(2천만명분) 계약했고, 상당 부분 상반기에는 들여올 수 없는 상황이었다"며 "하반기에 들어오게 돼 있다"고 답했다.

여기에다 얀센(존슨앤드존슨) 백신을 둘러싼 악재도 이어지고 있다.

우선 얀센 백신 접종 후 '희귀 혈전증' 사례가 발생해 미국이 현재 접종을 잠정 중단한 채 관련 사례를 검토 중이다.

또 이 백신을 생산하는 미국 볼티모어 공장에서 지난달 백신 성분을 잘못 혼합한 사고가 발생함에 따라 미국 식품의약국(FDA)은 이 공장에 생산중단을 요청한 상태다.

sun@yna.co.kr

유관기관 연락처
댓글쓰기

포토

전체보기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