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조남관 "검찰의 가치는 국민을 위한 정의와 공정"

송고시간2021-04-20 14:21

beta

조남관 검찰총장 직무대행(대검찰청 차장)은 20일 신임 부장검사들에게 "검찰이 지향해야 할 가치는 오로지 국민을 위한 정의와 공정에 있다"고 강조했다.

조 차장은 이날 오전 충북 진천 법무연수원에서 신임 부장검사 교육을 받는 30여명에게 리더십 교육을 하며 이같이 말했다.

조 차장이 총장 직무대행을 맡은 뒤 공식 일정으로 대검찰청을 떠나 일선 검사들을 만나는 것은 이번이 처음이다.

요약 정보 인공지능이 자동으로 줄인 '세 줄 요약' 기술을 사용합니다. 전체 내용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기사 본문과 함께 읽어야 합니다. 제공 = 연합뉴스&줌인터넷®

진천 법무연수원서 신임 부장검사들에게 강조

조남관 검찰총장 직무대행
조남관 검찰총장 직무대행

[대검찰청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서울=연합뉴스) 박의래 기자 = 조남관 검찰총장 직무대행(대검찰청 차장)은 20일 신임 부장검사들에게 "검찰이 지향해야 할 가치는 오로지 국민을 위한 정의와 공정에 있다"고 강조했다.

조 차장은 이날 오전 충북 진천 법무연수원에서 신임 부장검사 교육을 받는 30여명에게 리더십 교육을 하며 이같이 말했다.

그는 '전장에서 장수의 의리는 충성에 있고 그 충성은 임금이 아닌 백성을 향해 있어야 한다'는 영화 '명량'의 이순신 장군 대사를 인용하며 "수사에서 검찰의 의리는 정의에 있고 그 정의는 권력자가 아닌 국민을 향해 있어야 한다"고 했다.

그러면서 "국민 눈에 비친 검찰의 자화상은 '힘이 세고 무섭다. 강자에 약하다. 오만하고 폐쇄적이다'는 것"이라며 "항상 우리 자신을 되돌아보면서 겸손하고 낮은 자세로 국민의 억울함을 풀어줄 수 있도록 솔선수범해 후배들을 따뜻하게 지도해 달라"고 당부했다.

조 차장이 총장 직무대행을 맡은 뒤 공식 일정으로 대검찰청을 떠나 일선 검사들을 만나는 것은 이번이 처음이다. 앞서 박범계 법무부 장관도 지난 14일 법무연수원을 방문해 신임 부장검사들에게 "조직문화 개선을 위해 노력해달라"고 당부한 바 있다.

laecorp@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