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정용진 부회장, SSG 랜더스 유니폼 입고 "난 응원단장"

송고시간2021-04-19 10:13

beta

프로야구 SSG 랜더스의 구단주인 정용진 신세계그룹 부회장이 연일 야구단에 남다른 애정을 드러내고 있다.

정 부회장은 18일 밤 자신의 소셜미디어에 프로야구 KBO리그 SSG 홈 유니폼을 입은 사진을 올린 뒤 "핼러윈 의상이라는 이야기 듣고 좌절했다"고 소개했다.

전 메이저리거 박찬호는 댓글로 '지명타자입니까? 아니면 구원투수입니까?'라고 물었는데, 정 부회장은 이에 "응원단장"이라고 답해 눈길을 끌었다.

요약 정보 인공지능이 자동으로 줄인 '세 줄 요약' 기술을 사용합니다. 전체 내용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기사 본문과 함께 읽어야 합니다. 제공 = 연합뉴스&줌인터넷®
SSG 랜더스 유니폼 입은 정용진 신세계그룹 부회장
SSG 랜더스 유니폼 입은 정용진 신세계그룹 부회장

SSG 랜더스 구단주인 정용진 신세계그룹 부회장이 18일 자신의 소셜미디어에 SSG 유니폼을 입은 사진을 공개했다. [정용진 부회장 인스타그램 캡처. 재배포 및 DB 금지]

(서울=연합뉴스) 김경윤 기자 = 프로야구 SSG 랜더스의 구단주인 정용진 신세계그룹 부회장이 연일 야구단에 남다른 애정을 드러내고 있다.

정 부회장은 18일 밤 자신의 소셜미디어에 프로야구 KBO리그 SSG 홈 유니폼을 입은 사진을 올린 뒤 "핼러윈 의상이라는 이야기 듣고 좌절했다"고 소개했다.

정 부회장은 유니폼 상·하의는 물론, 언더웨어와 양말, 야구화까지 착용했다.

전 메이저리거 박찬호는 댓글로 '지명타자입니까? 아니면 구원투수입니까?'라고 물었는데, 정 부회장은 이에 "응원단장"이라고 답해 눈길을 끌었다.

정용진 부회장은 지난 2월 야구단 인수를 마무리 지은 뒤 유니폼이 나오면 자신의 이름과 함께 편의점 이마트24를 상징하는 24번을 달겠다고 밝혔다.

아울러 10연승을 하면 시구를 하겠다고 팬들과 약속했다.

SSG는 올 시즌 7승 6패로 10개 구단 중 공동 4위를 달리고 있다. 올 시즌 최다 연승 기록은 2연승이다.

한편 정용진 부회장은 소셜미디어를 통해 야구팬들과 소통을 이어가고 있다.

지난 15일엔 SSG 팬들에게 쓰레기를 줍는 '쾌란 플로깅 챌린지' 동참을 요청하기도 했다.

cycle@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