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주택 비데서 발화, 방향제 폭발…창문 유리 6개 와장창

송고시간2021-04-19 10:28

beta

18일 오후 11시 35분께 부산 사하구 한 주택 화장실에서 '펑'하는 폭발음과 함께 불이 났다.

폭발 충격으로 창문 유리 6개가 파손되고 창문이 밖으로 떨어지면서 주차 중인 차량이 일부 부서졌다.

불은 비데와 창문 등을 태워 소방서 추산 90만원 상당의 재산피해를 내고 6분여 만에 꺼졌다.

요약 정보 인공지능이 자동으로 줄인 '세 줄 요약' 기술을 사용합니다. 전체 내용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기사 본문과 함께 읽어야 합니다. 제공 = 연합뉴스&줌인터넷®
사고 현장
사고 현장

[부산경찰청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부산=연합뉴스) 박성제 기자 = 18일 오후 11시 35분께 부산 사하구 한 주택 화장실에서 '펑'하는 폭발음과 함께 불이 났다.

폭발 충격으로 창문 유리 6개가 파손되고 창문이 밖으로 떨어지면서 주차 중인 차량이 일부 부서졌다.

다행히 이 사고로 다친 사람은 없었다.

불은 비데와 창문 등을 태워 소방서 추산 90만원 상당의 재산피해를 내고 6분여 만에 꺼졌다.

경찰과 소방당국은 비데의 전기적 단락으로 불이 나면서 방향제가 폭발한 것으로 보고 정확한 사고 원인을 조사하고 있다.

psj19@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