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퇴임後 첫 행보' DJ 향수 기댄 정세균 "국민 회초리는 사랑"

송고시간2021-04-18 23:25

beta

정세균 전 국무총리는 18일 총리직 사임 후 첫 외부 일정으로 고(故) 김대중 전 대통령(DJ)의 경기도 일산 사저를 찾았다.

정 전 총리가 DJ의 영입으로 정치권에 발을 들였던 만큼 정치 입문 당시의 '초심'을 되새기며 본격적인 대권 행보를 시작한 것으로 보인다.

그는 "국민을 떠난 새로움은 없다. 다시 국민께 엎드려 그 뜻을 헤아리겠다"며 "국민의 회초리는 사랑으로, 그 큰 마음을 잊지 않겠다"고 강조했다.

요약 정보 인공지능이 자동으로 줄인 '세 줄 요약' 기술을 사용합니다. 전체 내용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기사 본문과 함께 읽어야 합니다. 제공 = 연합뉴스&줌인터넷®

丁, 일산 사저 방문 "다시 김대중으로"…이낙연도 19일 호남행

정세균 전 총리와 김대중 전 대통령
정세균 전 총리와 김대중 전 대통령

[정 전 총리 페이스북 캡처. 재판매 및 DB 금지]

(서울=연합뉴스) 설승은 기자 = 정세균 전 국무총리는 18일 총리직 사임 후 첫 외부 일정으로 고(故) 김대중 전 대통령(DJ)의 경기도 일산 사저를 찾았다.

정 전 총리가 DJ의 영입으로 정치권에 발을 들였던 만큼 정치 입문 당시의 '초심'을 되새기며 본격적인 대권 행보를 시작한 것으로 보인다.

정 전 총리는 이날 오후 경기 고양시 일산동구 정발산동의 옛 DJ 사저를 방문했다. 김 전 대통령이 1996년 8월부터 1998년 2월 대통령에 당선돼 청와대로 떠날 때 까지 거주한 곳이다.

정 전 총리는 페이스북에 "오늘 김 전 대통령이 사무쳐 일산 사저를 찾았다"며 "오늘 찾아뵌 이유는 다시 김대중으로 돌아가기 위한 다짐"이라고 밝혔다.

그는 "국민을 떠난 새로움은 없다. 다시 국민께 엎드려 그 뜻을 헤아리겠다"며 "국민의 회초리는 사랑으로, 그 큰 마음을 잊지 않겠다"고 강조했다.

정치 입문 초기 DJ와 같이 찍힌 옛 사진, 이날 사저에서 15대 대선 당시 슬로건 '든든해요 준비된 대통령 김대중'이 담긴 피켓을 들고 찍은 사진 등도 함께 게시했다.

DJ 일산 사저 방문한 정세균 전 총리
DJ 일산 사저 방문한 정세균 전 총리

[정 전 총리 페이스북 캡처. 재판매 및 DB 금지]

정 전 총리는 유년시절부터 총리를 지내기 까지의 경험을 담은 에세이집도 최근 냈다. 총리로 임명되는 바람에 출간을 미루다 재임 중의 방역 지휘 경험을 추가해 출간했다.

19일엔 국립 4·19 민주묘지를 참배한다.

같은 총리 출신이자 호남 대권 주자인 이낙연 전 대표는 19일 광주·전남을 돌며 민생 간담회를 한다. 전통적 지지층을 상대로 '호남 구애' 경쟁에 나서는 셈이다.

차량에 탑승하는 이낙연 전 대표
차량에 탑승하는 이낙연 전 대표

(서울=연합뉴스) 코로나19 자가격리에서 해제된 더불어민주당 이낙연 전 대표가 15일 오후 서울 종로구 경희궁자이 아파트 단지 지하주차장에서 향후 행보에 대한 취재진 질문에 답을 마치고 차량에 탑승하고 있다. 2021.4.15 [국회사진기자단] toadboy@yna.co.kr

ses@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