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러·벨라루스 당국 "벨라루스 군사쿠데타 모의 세력 체포"

송고시간2021-04-18 18:00

beta

러시아와 벨라루스 보안당국이 17일(현지시간) 벨라루스에서의 군사쿠데타와 알렉산드르 루카셴코 대통령 축출을 모의한 벨라루스인 2명을 체포했다고 밝혔다.

타스 통신 등에 따르면 러시아 연방보안국(FSB) 공보실은 이날 보도문을 통해 "보안국이 벨라루스 국가보안위원회(KGB)와 공조 특수작전을 통해 벨라루스·미국 이중국적을 가진 유리 쟌코비치와 벨라루스 국적의 알렉산드르 페두타의 불법 활동을 차단했다"고 발표했다.

공보실은 "이들이 벨라루스와 우크라이나 민족주의자들을 동원해 '색깔혁명'(정권교체 혁명) 시나리오에 따른 군사쿠데타와 루카셴코 대통령 제거를 계획했다"고 설명했다.

요약 정보 인공지능이 자동으로 줄인 '세 줄 요약' 기술을 사용합니다. 전체 내용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기사 본문과 함께 읽어야 합니다. 제공 = 연합뉴스&줌인터넷®

"미국·폴란드 등과 협의"…벨라루스 대선 부정 항의 운동 지속

(모스크바=연합뉴스) 유철종 특파원 = 러시아와 벨라루스 보안당국이 17일(현지시간) 벨라루스에서의 군사쿠데타와 알렉산드르 루카셴코 대통령 축출을 모의한 벨라루스인 2명을 체포했다고 밝혔다.

타스 통신 등에 따르면 러시아 연방보안국(FSB) 공보실은 이날 보도문을 통해 "보안국이 벨라루스 국가보안위원회(KGB)와 공조 특수작전을 통해 벨라루스·미국 이중국적을 가진 유리 쟌코비치와 벨라루스 국적의 알렉산드르 페두타의 불법 활동을 차단했다"고 발표했다.

러시아 연방보안국(FSB) 요원들
러시아 연방보안국(FSB) 요원들

[타스=연합뉴스 자료사진]

공보실은 "이들이 벨라루스와 우크라이나 민족주의자들을 동원해 '색깔혁명'(정권교체 혁명) 시나리오에 따른 군사쿠데타와 루카셴코 대통령 제거를 계획했다"고 설명했다.

FSB에 따르면 쿠데타 모의자들은 미국과 폴란드 관계자들과 협의를 마친 뒤 모스크바의 한 레스토랑에서 야권 성향의 벨라루스 장성들과 만나던 중 체포됐다.

이 회동에서 2명의 모의자는 장성들에게 쿠데타 계획을 상세히 설명하면서 이를 위해 벨라루스 지도부 모두를 제거해야 한다고 주장했으며, 쿠데타 감행 날짜로 제2차 세계대전 승전 기념일인 5월 9일을 제안한 것으로 알려졌다.

FSB는 그러나 이들이 러시아 정보기관에 체포돼 벨라루스 당국으로 넘겨졌으며, 벨라루스 당국은 이들을 '정권 찬탈 모의' 혐의로 수사 중이라고 전했다.

루카셴코 대통령도 이날 자신과 가족들을 암살하려던 그룹이 체포됐다고 자국 언론을 통해 밝히면서, 이들이 미국 정보기관과 연계된 것으로 보인다고 주장했다.

루카셴코는 이들이 자신을 암살한 뒤 폭동과 군사 쿠데타를 실행하는 것이 목표였다고 지적했다.

러시아와 벨라루스 당국의 쿠데타 모의 세력 체포 발표는 벨라루스에서 지난해 대선 부정 논란으로 인한 야권의 저항 운동이 멈추지 않고 있는 가운데 나왔다.

벨라루스에선 지난해 8월 대선에서 30년 가까이 장기집권 중인 루카셴코 대통령이 80% 이상의 득표율로 압승한 것으로 나타나자 정권의 투표 부정과 개표 조작 등에 항의하는 야권의 저항 시위가 몇 개월 동안 이어졌다.

올해 들어 야권 저항 시위는 상당히 수그러들었으나 완전히 멈추진 않고 있다.

야권은 루카셴코 대통령 사퇴와 새로운 총선 및 대선 실시 등을 요구하고 있으나, 지난해 대선 이후 공식 취임한 루카셴코 대통령은 자국 군부와 권력기관의 충성, 러시아의 지원을 등에 업고 6기 임기를 이어가고 있다.

알렉산드르 루카셴코 벨라루스 대통령
알렉산드르 루카셴코 벨라루스 대통령

[타스=연합뉴스 자료사진]

cjyou@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