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권순우, 세르비아오픈 2회전 진출 시 조코비치와 격돌

송고시간2021-04-18 06:17

beta

권순우(82위·당진시청)가 남자프로테니스(ATP) 단식 세계 랭킹 1위 노바크 조코비치(세르비아)와 맞대결할 가능성이 생겼다.

권순우는 19일 세르비아 베오그라드에서 개막하는 ATP 투어 세르비아오픈(총상금 65만 유로) 단식 1회전을 통과할 경우 16강에서 조코비치를 상대한다.

권순우는 예선 통과 선수와 1회전을 치르는데 어떤 선수와 맞대결할지는 아직 정해지지 않았다.

요약 정보 인공지능이 자동으로 줄인 '세 줄 요약' 기술을 사용합니다. 전체 내용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기사 본문과 함께 읽어야 합니다. 제공 = 연합뉴스&줌인터넷®
권순우
권순우

[EPA=연합뉴스]

(서울=연합뉴스) 김동찬 기자 = 권순우(82위·당진시청)가 남자프로테니스(ATP) 단식 세계 랭킹 1위 노바크 조코비치(세르비아)와 맞대결할 가능성이 생겼다.

권순우는 19일 세르비아 베오그라드에서 개막하는 ATP 투어 세르비아오픈(총상금 65만 유로) 단식 1회전을 통과할 경우 16강에서 조코비치를 상대한다.

권순우는 예선 통과 선수와 1회전을 치르는데 어떤 선수와 맞대결할지는 아직 정해지지 않았다. 톱 시드의 조코비치는 1회전을 부전승으로 통과했다.

클레이코트 대회인 세르비아오픈은 2012년 이후 9년 만에 다시 세르비아에서 열리는 ATP 투어 대회다.

대회 장소는 베오그라드의 노바크 테니스 센터다.

노바크 조코비치
노바크 조코비치

[AFP=연합뉴스]

2009년과 2011년 세르비아오픈에서 우승했던 조코비치는 이번 대회 개막을 앞두고 "세르비아에서 9년 만에 다시 ATP 투어 대회가 열려 기쁘다"며 "세르비아 정부 등 이번 대회 개최를 위해 노력한 분들께 감사하게 생각한다"고 밝혔다.

권순우는 조코비치, 라파엘 나달(3위·스페인), 로저 페더러(7위·스위스), 앤디 머리(120위·영국) 등 남자 테니스의 '빅4' 중에서는 유일하게 나달만 상대해봤다.

지난해 2월 멕시코오픈 8강에서 나달에 0-2(2-6 1-6)로 졌다.

권순우의 1회전 경기가 현지 날짜로 19일 또는 20일에 열리고, 이 경기에서 이긴 선수와 조코비치가 치르는 16강전은 21일 또는 22일에 펼쳐진다.

이번 대회 톱 시드는 조코비치, 2번 시드는 마테오 베레티니(10위·이탈리아)가 각각 받았다.

emailid@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