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롯데건설, 층간소음 저감 효과 높은 천장 시스템 개발

송고시간2021-04-16 11:47

beta

롯데건설은 공동주택의 층간 소음 저감 효과를 높일 수 있는 '벽체 지지형 천장 시스템'을 서울시립대학교 산학협력단, ㈜신호산업과 공동으로 개발했다고 16일 밝혔다.

바닥 슬래브에 직접 고정되는 달대(상층 가구의 바닥 슬래브와 하층 가구의 천장을 연결하는 부재) 설치를 최소화해 상층 가구 진동의 전달 경로를 차단하고, 벽체에 고정하는 방식을 채택해 층간 소음을 줄이는 원리를 적용했다.

롯데건설은 시공성을 개선한 고밀도 마감 모르타르 개발 연구도 병행하는 등 복합 신소재를 활용한 층간소음 저감형 바닥 구조 개발에도 박차를 가하고 있다고 덧붙였다.

요약 정보 인공지능이 자동으로 줄인 '세 줄 요약' 기술을 사용합니다. 전체 내용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기사 본문과 함께 읽어야 합니다. 제공 = 연합뉴스&줌인터넷®
기존 천장지지형(왼쪽)과 벽체지지형(오른쪽) 천장 시스템
기존 천장지지형(왼쪽)과 벽체지지형(오른쪽) 천장 시스템

[롯데건설 제공]

(서울=연합뉴스) 홍국기 기자 = 롯데건설은 공동주택의 층간 소음 저감 효과를 높일 수 있는 '벽체 지지형 천장 시스템'을 서울시립대학교 산학협력단, ㈜신호산업과 공동으로 개발했다고 16일 밝혔다.

바닥 슬래브에 직접 고정되는 달대(상층 가구의 바닥 슬래브와 하층 가구의 천장을 연결하는 부재) 설치를 최소화해 상층 가구 진동의 전달 경로를 차단하고, 벽체에 고정하는 방식을 채택해 층간 소음을 줄이는 원리를 적용했다.

이 기술은 국토교통과학기술진흥원의 지원을 받아 수행 중인 국책 연구 과제의 추진 성과로, 현재 관련 특허 5건을 출원했다.

아울러 롯데건설은 지난 2월 층간소음 전담팀을 신설해 롯데케미칼[011170], EPS 코리아와 함께 친환경 EPP(Expanded Poly Propylene·발포 폴리프로필렌)를 활용한 층간 소음 완충재 기술을 개발 중이다. 롯데건설은 이 기술을 2022년부터 적용할 예정이다.

또 롯데건설은 시공성을 개선한 고밀도 마감 모르타르 개발 연구도 병행하는 등 복합 신소재를 활용한 층간소음 저감형 바닥 구조 개발에도 박차를 가하고 있다고 덧붙였다.

redflag@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