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구리시 이면도로 보행로 설치사업 '호응'…올해 5곳 추가

송고시간2021-04-15 16:28

beta

경기 구리시가 지난해 추진한 '보행자가 우선되는 도로 정비 사업'이 호응을 얻고 있다.

15일 구리시에 따르면 이 사업은 지난해 벌말로 먹자골목, 건원대로 인창 중앙공원 주변, 동구릉로 아름마을 어린이공원 주변 등 3곳에 추진됐다.

이를 토대로 구리시는 올해도 도로 5곳에서 정비 사업을 벌일 예정이다.

요약 정보 인공지능이 자동으로 줄인 '세 줄 요약' 기술을 사용합니다. 전체 내용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기사 본문과 함께 읽어야 합니다. 제공 = 연합뉴스&줌인터넷®

(구리=연합뉴스) 김도윤 기자 = 경기 구리시가 지난해 추진한 '보행자가 우선되는 도로 정비 사업'이 호응을 얻고 있다.

차도와 보도를 분리하기 어려운 좁은 이면도로에 보행로를 조성하는 사업이다.

경기 구리시 동구릉로 정비 전(왼쪽)·후 모습
경기 구리시 동구릉로 정비 전(왼쪽)·후 모습

[구리시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15일 구리시에 따르면 이 사업은 지난해 벌말로 먹자골목, 건원대로 인창 중앙공원 주변, 동구릉로 아름마을 어린이공원 주변 등 3곳에 추진됐다.

만족도를 조사했고 지난 1∼3월 해당 지역 주민 335명이 설문에 참여했다.

그 결과 '매우 만족' 31%, '만족' 38%, '보통' 24%, '불만족' 6%, '매우 불만족' 1% 등으로 나타났다.

또 이 사업의 효과로 '보행 편의 개선됐다'는 응답자가 37%로 가장 많았고 안전사고 예방(35%), 도로 미관 향상(25%) 기타(3%) 등이 뒤를 이었다.

이를 토대로 구리시는 올해도 도로 5곳에서 정비 사업을 벌일 예정이다.

kyoon@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