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익산시 나눔곳간 위기가정 후원군 노릇 톡톡…두달간 5천명 지원

송고시간2021-04-14 15:35

beta

전북 익산시가 운영하는 '나눔 곳간'이 위기 가정에 든든한 후원군이 되고 있다.

나눔 곳간은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으로 실직, 휴·폐업하거나 병에 걸려 경제적 어려움을 겪는 시민에게 5만원 상당의 식품과 생필품 등을 무료로 지원하는 프로그램으로, 이 곳에 대한 기부 행렬도 전국에서 이어지고 있다.

14일 시에 따르면 현재까지 나눔 곳간을 이용한 인원은 5천600여명에 달한다.

요약 정보 인공지능이 자동으로 줄인 '세 줄 요약' 기술을 사용합니다. 전체 내용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기사 본문과 함께 읽어야 합니다. 제공 = 연합뉴스&줌인터넷®

전국서 기부 행렬도 이어져…250여건에 4억3천만원어치 답지

익산시 나눔 곳간
익산시 나눔 곳간

[익산시 제공]

(익산=연합뉴스) 백도인 기자 = 전북 익산시가 운영하는 '나눔 곳간'이 위기 가정에 든든한 후원군이 되고 있다.

나눔 곳간은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으로 실직, 휴·폐업하거나 병에 걸려 경제적 어려움을 겪는 시민에게 5만원 상당의 식품과 생필품 등을 무료로 지원하는 프로그램으로, 이 곳에 대한 기부 행렬도 전국에서 이어지고 있다.

14일 시에 따르면 현재까지 나눔 곳간을 이용한 인원은 5천600여명에 달한다.

이들에게 지원된 물품은 2억8천여만원어치다.

최근 지원 절차를 간소화하고, 불편을 덜어주기 위해 '찾아가는 나눔 곳간'까지 도입하며 이용자는 날로 급증하고 있다.

하루 평균 400여명이 지원 신청을 하고 있고 이용 대기자가 1천500명이 넘는다.

지난 2월 1일 문을 연 지 2개월여 만에 거둔 성과로, 나눔 곳간이 복지 사각지대에 있는 시민에게 큰 힘이 돼 주는 것이다.

나눔 곳간의 물품들
나눔 곳간의 물품들

[익산시 제공]

시민과 단체, 기업의 후원도 답지하고 있다.

현재까지 250여건, 4억3천800만원에 달하는 물품과 후원금이 들어왔다.

익산과 아무런 연고가 없는 서울시민이 5천만원을 기탁하는 등 전국 각지에서 생각지도 못했던 후원이 이뤄지고 있다.

정헌율 시장은 "나눔 곳간은 코로나19로 힘든 시기를 따뜻한 나눔과 연대로 극복하기 위한 사업"이라며 "나눔 곳간을 긴급 생계지원 등과 연계해 촘촘한 복지 안전망을 구축하겠다"고 말했다.

doin100@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