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샤넬 또 가격 인상?…소문 돌자 추위에도 백화점 '오픈런'

송고시간2021-04-14 12:06

샤넬 인상 소식에 구매행렬
샤넬 인상 소식에 구매행렬

지난해 5월 13일 명품 샤넬이 가격 인상을 예고하자 서울 중구 롯데백화점 본점 명품관 앞에 고객들이 줄을 섰다. [연합뉴스 자료사진]

(서울=연합뉴스) 홍유담 기자 = "샤넬 가격 인상한다는 소문이 사실인가요?"

최근 명품 관련 온라인 커뮤니티를 중심으로 고가 브랜드 샤넬이 오는 15일 일부 제품의 가격을 인상한다는 소문이 퍼지면서 주요 백화점은 개점 전부터 미리 상품을 사려는 소비자들로 북적였다.

14일 백화점업계에 따르면 이날 롯데백화점 본점 앞에는 개점을 2시간 30분여 앞둔 오전 8시께부터 100여 명이 줄을 섰다.

이날은 아침 기온이 전날보다 10도 이상 떨어지는 등 추운 날씨였지만 샤넬 제품을 사려는 사람들이 몰린 것이다.

백화점의 고가 브랜드 매장들은 모바일 애플리케이션(앱)을 통한 대기자 등록 서비스를 운영하고 있지만, 이 역시 매장 앞에 설치된 기기를 이용해야 하기 때문이다.

롯데백화점 관계자는 "오전 6시에 출근했을 때도 이미 7명가량이 낚시 의자에 앉아 있는 등 백화점 앞에서 기다리고 있었다"고 말했다.

다만 백화점의 담당 바이어들도 실제로 샤넬 제품의 가격이 오르는지 확인하지 못한 상태다.

고가 브랜드들은 가격 정책을 미리 공개하지 않아 언제 어떤 제품의 가격을 올릴지 미리 알 수 없지만, 대체로 매년 한두 차례 가격을 조정하고 있다.

샤넬은 지난해 5월과 11월에도 일부 제품의 가격을 올렸다. 당시에도 인상 소식이 먼저 돌면서 백화점 문이 열리자마자 매장으로 달려가는 '오픈런'을 준비하는 소비자들이 백화점에 몰렸다.

ydhong@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