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올해 3월 취업자 대구는 늘고 경북은 줄어

송고시간2021-04-14 10:30

beta

지난달 대구지역 취업자가 늘어난 반면 경북지역은 줄어든 것으로 나타났다.

14일 동북지방통계청이 공개한 지난 3월 지역 고용 동향에 따르면 대구지역 취업자 수는 121만2천명으로 전년 같은 달보다 8만8천명 늘었다.

경북의 지난달 취업자 수는 138만3천명으로 전년 같은 달에 비해 9천명 줄었다.

요약 정보 인공지능이 자동으로 줄인 '세 줄 요약' 기술을 사용합니다. 전체 내용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기사 본문과 함께 읽어야 합니다. 제공 = 연합뉴스&줌인터넷®
3월 고용동향
3월 고용동향

(세종=연합뉴스) 김주형 기자 = 정동명 통계청 사회통계국장이 14일 오전 세종시 정부세종청사에서 2021년 3월 고용동향을 발표하고 있다. 2021.4.14 kjhpress@yna.co.kr

(대구=연합뉴스) 김용민 기자 = 지난달 대구지역 취업자가 늘어난 반면 경북지역은 줄어든 것으로 나타났다.

14일 동북지방통계청이 공개한 지난 3월 지역 고용 동향에 따르면 대구지역 취업자 수는 121만2천명으로 전년 같은 달보다 8만8천명 늘었다.

사업·개인·공공서비스업(8만2천명), 제조업(1만2천명), 전기·운수·통신·금융업(7천명), 건설업(6천명) 부문을 중심으로 증가세가 두드러졌다.

실업자 수는 5만9천명으로 전년 동월보다 1만명 늘었고 실업률은 4.6%로 전년 동월 대비 0.4% 포인트 상승했다.

경북의 지난달 취업자 수는 138만3천명으로 전년 같은 달에 비해 9천명 줄었다.

도소매·숙박음식점업(-4만5천명), 제조업(-2만8천명) 부문을 중심으로 감소세를 보였다.

실업자 수는 6만9천명으로 전년 동월과 비교해 1만6천명 늘었다.

yongmin@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