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공군병사 제작 '픽토그램', 세계적 디자인상 받았다

송고시간2021-04-14 09:38

beta

공군 병사가 만든 '공군 픽토그램'(Air Force Pictogram)이 세계적인 디자인상을 받았다.

14일 공군에 따르면 공군 픽토그램이 전날 독일에서 열린 '아이에프(iF) 디자인 어워드'에서 커뮤니케이션 부문 본상을 받았다.

김 병장은 "공군 픽토그램은 국민에게 공군을 더욱 쉽고 재미있게 알리기 위해 만든 디자인"이라며 "공군 픽토그램이 국민뿐만 아니라 세계에서 사랑받는 디자인으로 거듭나길 바란다"고 소감을 밝혔다.

요약 정보 인공지능이 자동으로 줄인 '세 줄 요약' 기술을 사용합니다. 전체 내용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기사 본문과 함께 읽어야 합니다. 제공 = 연합뉴스&줌인터넷®

독일 iF 디자인 어워드 커뮤니케이션 부문 본상 수상

공군 병사가 만든 픽토그램, 독일 디자인 공모전 수상
공군 병사가 만든 픽토그램, 독일 디자인 공모전 수상

(서울=연합뉴스) 공군이 13일(현지시간) 독일에서 개최한 '아이에프 디자인 어워드(iF Design Award)' 커뮤니케이션 부문에서 '공군 픽토그램'으로 본상을 받았다.
사진은 김현준 병장이 제작한 '공군 픽토그램'. 2021.4.14
[공군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photo@yna.co.kr

(서울=연합뉴스) 유현민 기자 = 공군 병사가 만든 '공군 픽토그램'(Air Force Pictogram)이 세계적인 디자인상을 받았다.

14일 공군에 따르면 공군 픽토그램이 전날 독일에서 열린 '아이에프(iF) 디자인 어워드'에서 커뮤니케이션 부문 본상을 받았다.

픽토그램은 교통 표지판이나 비상구 안내 표지처럼 의미를 쉽게 알 수 있도록 단순화한 그림문자를 말한다.

수상작인 공군 픽토그램은 항공기, 의복, 무기, 계급, 사무실 등의 요소를 27개 카테고리로 분류해 720가지 그림문자로 표현한 것으로, 공군본부 미디어콘텐츠과 김현준(23) 병장이 기획과 제작을 맡았다.

5월 제대를 앞둔 김 병장은 홍익대 디지털미디어디자인과에 재학 중이던 2019년 공군 전문특기병으로 입대해 그래픽디자인 임무를 맡고 있다.

복무 기간 군의관이 개발한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예측·예방용 애플리케이션인 '코로나 체크업' 서비스의 크리에이티브 디렉터로 공식 홈페이지와 콘텐츠 제작에 참여하기도 했다.

김 병장은 "공군 픽토그램은 국민에게 공군을 더욱 쉽고 재미있게 알리기 위해 만든 디자인"이라며 "공군 픽토그램이 국민뿐만 아니라 세계에서 사랑받는 디자인으로 거듭나길 바란다"고 소감을 밝혔다.

공군은 공식 블로그 '공감'(www.afplay.kr)에서 공군 픽토그램을 무료로 배포하고 있다. 비상업적 용도인 경우 출처만 밝히면 누구나 자유롭게 활용할 수 있다.

1954년부터 시작된 독일 iF 디자인 어워드는 미국의 '아이디이에이(IDEA) 디자인 어워드', 독일 '레드닷 디자인 어워드'와 함께 세계 3대 디자인 공모전으로 꼽힌다. 올해 iF 디자인 어워드에는 52개국 1만여 점의 작품이 출품됐고 20개국 98명의 전문가가 심사를 맡았다.

공군이 iF 디자인 어워드에서 본상을 받은 것은 2019년 '공군 의복 캐릭터'에 이어 이번이 두 번째다.

공군 병사가 만든 픽토그램, 독일 디자인 공모전 수상
공군 병사가 만든 픽토그램, 독일 디자인 공모전 수상

(서울=연합뉴스) 공군이 13일(현지시간) 독일에서 개최한 '아이에프 디자인 어워드(iF Design Award)' 커뮤니케이션 부문에서 '공군 픽토그램'으로 본상을 받았다.
사진은 직접 기획하고 디자인한 공군 픽토그램을 들고 기념 촬영을 하는 김현준 병장. 2021.4.14
[공군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photo@yna.co.kr

hyunmin623@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