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프랑스 파리 병원 앞에서 총격…1명 사망, 1명 중상(종합)

송고시간2021-04-12 22:29

beta

프랑스 파리에서 12일(현지시간) 대낮에 총격이 발생해 남성 1명이 숨지고, 여성 1명이 다쳐 위중한 상태라고 BFM 방송, 일간 르파리지앵 등이 보도했다.

용의자는 이날 오후 1시 40분께 파리 16구에 있는 앙리 뒤낭 병원 앞에서 총을 쏜 뒤 스쿠터를 타고 달아났다.

한 목격자는 용의자가 가까운 거리에서 피해 남성의 머리를 겨냥해 총알을 두 발 쏘고 나서 아무 일도 없었다는 듯이 스쿠터까지 걸어갔다고 증언했다.

요약 정보 인공지능이 자동으로 줄인 '세 줄 요약' 기술을 사용합니다. 전체 내용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기사 본문과 함께 읽어야 합니다. 제공 = 연합뉴스&줌인터넷®

용의자 스쿠터 타고 달아나…경찰, 사건 경위 등 조사

대낮에 총격이 발생한 프랑스 파리 앙리 뒤낭 병원 앞
대낮에 총격이 발생한 프랑스 파리 앙리 뒤낭 병원 앞

[AP=연합뉴스. DB 및 재판매 금지]

(파리=연합뉴스) 현혜란 특파원 = 프랑스 파리에서 12일(현지시간) 대낮에 총격이 발생해 남성 1명이 숨지고, 여성 1명이 다쳐 위중한 상태라고 BFM 방송, 일간 르파리지앵 등이 보도했다.

용의자는 이날 오후 1시 40분께 파리 16구에 있는 앙리 뒤낭 병원 앞에서 총을 쏜 뒤 스쿠터를 타고 달아났다.

한 목격자는 용의자가 가까운 거리에서 피해 남성의 머리를 겨냥해 총알을 두 발 쏘고 나서 아무 일도 없었다는 듯이 스쿠터까지 걸어갔다고 증언했다.

해당 병원은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백신 접종센터로 지정됐다.

경찰은 용의자를 추적하는 한편 정확한 사건 경위를 조사하고 있다.

runran@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