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58세 남성과 결혼한 19세 인도네시아 소녀 "끝까지 돌볼 것"

송고시간2021-04-12 16:24

beta

인도네시아에서 58세 남성과 결혼한 19세 소녀가 "합의해서 결혼한 게 맞다. 그의 삶이 끝날 때까지 돌 볼 것"이라고 말해 현지 언론의 관심이 쏠렸다.

12일 일간 콤파스 등에 따르면 이달 7일 남부 술라웨시의 바나 마을에서 58세 남성 보라와 19세 소녀 아이라 파질라의 결혼식이 열렸다.

요약 정보 인공지능이 자동으로 줄인 '세 줄 요약' 기술을 사용합니다. 전체 내용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기사 본문과 함께 읽어야 합니다. 제공 = 연합뉴스&줌인터넷®

신부 어머니에게 청혼했다 퇴짜 맞은 이력…지참금으로 땅 1헥타르

(자카르타=연합뉴스) 성혜미 특파원 = 인도네시아에서 58세 남성과 결혼한 19세 소녀가 "합의해서 결혼한 게 맞다. 그의 삶이 끝날 때까지 돌 볼 것"이라고 말해 현지 언론의 관심이 쏠렸다.

58세 인도네시아 남성과 결혼한 19세 소녀 "삶 끝날 때까지 돌볼 것"
58세 인도네시아 남성과 결혼한 19세 소녀 "삶 끝날 때까지 돌볼 것"

[일간 콤파스·재판매 및 DB 금지]

12일 일간 콤파스 등에 따르면 이달 7일 남부 술라웨시의 바나 마을에서 58세 남성 보라와 19세 소녀 아이라 파질라의 결혼식이 열렸다.

서른아홉 살의 나이 차이 때문에 아이라가 가난 때문에 팔려 가는 것이 아닌가 주변에서 곱지 않은 시선을 보냈다.

심지어 신랑이 아이라의 어머니에게 청혼했다가 퇴짜 맞은 이력이 있고, 신랑과 신부 집안 사이에 친족 관계가 이뤄져 있는 것으로 전해졌다.

아이라의 어머니는 오래전 이혼한 뒤 아이라를 포함해 삼 남매를 홀로 키웠다.

아이라는 "나는 보라가 나이가 많고, 오래 혼자 살았기 때문에 청혼을 받아들였다"며 "그의 삶이 끝날 때까지 돌보고 싶다"고 말했다.

신랑은 신부에게 지참금으로 1천만 루피아(77만원)의 현금과 1헥타르의 땅을 선물했다.

보라는 결혼 후 자신의 좁은 집에 신혼살림을 시작하면서 "농부로서 지금처럼 살고 싶다"고 말했다.

보라(58)와 아이라(19)의 신혼집
보라(58)와 아이라(19)의 신혼집

[일간 콤파스·재판매 및 DB 금지]

2억7천만명의 인구를 자랑하는 인도네시아에서는 10대에 결혼하는 비율이 여전히 높고, 아이라와 보라처럼 한 세대의 나이 차를 뛰어넘는 결혼도 종종 이뤄진다.

작년 10월에는 서부자바주 수방에서 78세 노인 아바 사르나와 17세 소녀 노니 나비타가 예순한 살의 나이 차를 뛰어넘어 결혼했다가 혼인 20여 일 만에 갈라섰다.

당시 신랑은 결혼 지참금으로 신부 측에 현금 1천만 루피아와 금 11g, 새 오토바이를 사줬다.

인도네시아는 미성년자 결혼 비율이 세계에서 가장 높은 국가 중 하나로 꼽힌다.

유니세프에 따르면 인도네시아 소녀 10명 중 7명이 18세 이전에 결혼한다.

인도네시아 의회는 2019년 여성의 법정 혼인 최저연령을 16세에서 19세로 상향했지만, 여전히 법률과 상관없이 부모들이 요구하면 종교 당국 승인하에 조혼이 이뤄지고 있다.

인도네시아 78세-17세 부부, 혼인 22일째에 파경
인도네시아 78세-17세 부부, 혼인 22일째에 파경

[트리뷴뉴스·재판매 및 DB 금지]

noanoa@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