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4·7보선 부산 임시투표소서 기표 도장 없앤 남성 검거

송고시간2021-04-12 12:38

beta

부산 북부경찰서는 4·7 부산시장 보궐선거 때 기표 도장을 훔친 혐의(공직선거법 위반)로 A씨를 조사하고 있다고 12일 밝혔다.

A씨는 지난 7일 낮 11시 40분 북구 만덕동 한 투표소에 열이 나거나 거동이 불편한 사람들을 위해 설치한 야외 임시 기표소에서 기표 도장을 훔친 혐의를 받고 있다.

경찰은 "폐쇄회로(CC)TV를 분석해 해당 남성을 특정했다"면서 "이 남성은 외부 기표소는 부정선거 염려가 있어 (기표 도장을) 제거했다고 주장했다"고 밝혔다.

요약 정보 인공지능이 자동으로 줄인 '세 줄 요약' 기술을 사용합니다. 전체 내용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기사 본문과 함께 읽어야 합니다. 제공 = 연합뉴스&줌인터넷®
투표 도장
투표 도장

[연합뉴스TV 제공]

(부산=연합뉴스) 차근호 기자 = 부산 북부경찰서는 4·7 부산시장 보궐선거 때 기표 도장을 훔친 혐의(공직선거법 위반)로 A씨를 조사하고 있다고 12일 밝혔다.

A씨는 지난 7일 낮 11시 40분 북구 만덕동 한 투표소에 열이 나거나 거동이 불편한 사람들을 위해 설치한 야외 임시 기표소에서 기표 도장을 훔친 혐의를 받고 있다.

기표 도장은 투표지에 찍는 사람인(人) 모양 도장을 말한다.

임시 기표소는 본 투표장에서 20m 떨어진 야외에 설치됐으며, 이날 거동 불편자들이 없어 실제 이곳에서 투표는 이뤄지지 않았다.

해당 도장은 하루 뒷날 인근 화단에서 수색 중인 경찰에 발견됐다.

경찰은 "폐쇄회로(CC)TV를 분석해 해당 남성을 특정했다"면서 "이 남성은 외부 기표소는 부정선거 염려가 있어 (기표 도장을) 제거했다고 주장했다"고 밝혔다.

ready@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