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이강인 결장' 발렌시아, 레알 소시에다드와 2-2 무승부

송고시간2021-04-12 01:36

beta

이강인이 2경기 연속 벤치만 지킨 발렌시아가 수적 열세 속에서도 레알 소시에다드와 비기며 힘겹게 승점을 챙겼다.

발렌시아는 12일(한국시간) 스페인 발렌시아 메스타야에서 열린 레알 소시에다드와 2020-2021 스페인 프리메라리가 30라운드 홈 경기에서 후반에만 2골을 몰아치며 2-2로 비겼다.

요약 정보 인공지능이 자동으로 줄인 '세 줄 요약' 기술을 사용합니다. 전체 내용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기사 본문과 함께 읽어야 합니다. 제공 = 연합뉴스&줌인터넷®
볼경합을 펼치는 발렌시아와 레알 소시에다드 선수들
볼경합을 펼치는 발렌시아와 레알 소시에다드 선수들

(AFP=연합뉴스)

(서울=연합뉴스) 이영호 기자 = 이강인이 2경기 연속 벤치만 지킨 발렌시아가 수적 열세 속에서도 레알 소시에다드와 비기며 힘겹게 승점을 챙겼다.

발렌시아는 12일(한국시간) 스페인 발렌시아 메스타야에서 열린 레알 소시에다드와 2020-2021 스페인 프리메라리가 30라운드 홈 경기에서 후반에만 2골을 몰아치며 2-2로 비겼다.

이강인은 29라운드에 이어 2경기 연속 교체선수 명단에 올랐지만 끝내 출전기회를 잡지 못했다.

전반 33분 레알 소시에다드의 안데르 게바라에게 선제골을 내준 발렌시아는 전반 45분 알렉산더 이삭에게 추가골까지 내주며 전반을 0-2로 마쳤다.

반격에 나선 발렌시아는 후반 15분 다니엘 바스의 페널티킥 추격골을 시작으로 후반 28분 가브리에우 파울리스타의 헤더 동점골까지 터지면서 승부를 원점으로 돌렸다.

하지만 발렌시아는 후반 35분 막시 고메스가 경고누적으로 퇴장당하며 수적 열세에 빠지면서 무승부에 만족해야 했다.

horn90@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