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파키스탄서 10년 전 출근길 납치된 광부 16명 '유골'로 발견

송고시간2021-04-10 13:02

beta

파키스탄에서 10년 전 출근길에 납치된 광부 16명이 모두 유골로 발견됐다.

10일 AP통신, AFP통신에 따르면 파키스탄 경찰은 북부 도시 페샤와르에서 남서쪽으로 50㎞ 떨어진 산간 외딴 지역에서 유골 무덤을 발굴해 감정한 결과 2011년 납치된 광부 16명으로 확인됐다고 발표했다.

2011년 12월 페샤와르에서 남쪽으로 75㎞ 떨어진 코하트 지역 광산에서 일하는 광부 16명이 출근길에 무장 괴한들에게 납치당했다.

요약 정보 인공지능이 자동으로 줄인 '세 줄 요약' 기술을 사용합니다. 전체 내용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기사 본문과 함께 읽어야 합니다. 제공 = 연합뉴스&줌인터넷®

(자카르타=연합뉴스) 성혜미 특파원 = 파키스탄에서 10년 전 출근길에 납치된 광부 16명이 모두 유골로 발견됐다.

파키스탄서 10년 전 출근길 납치된 광부 16명 '유골'로 발견
파키스탄서 10년 전 출근길 납치된 광부 16명 '유골'로 발견

[EPA=연합뉴스]

10일 AP통신, AFP통신에 따르면 파키스탄 경찰은 북부 도시 페샤와르에서 남서쪽으로 50㎞ 떨어진 산간 외딴 지역에서 유골 무덤을 발굴해 감정한 결과 2011년 납치된 광부 16명으로 확인됐다고 발표했다.

2011년 12월 페샤와르에서 남쪽으로 75㎞ 떨어진 코하트 지역 광산에서 일하는 광부 16명이 출근길에 무장 괴한들에게 납치당했다.

납치범들은 몸값을 노리고 광부들을 납치한 것으로 추정됐으나, 협상하지 않고 자취를 감췄다.

10년 만에 실종된 광부 16명의 유골 발굴
10년 만에 실종된 광부 16명의 유골 발굴

[EPA=연합뉴스]

실종 10년째인 최근 산간 외딴 지역에 사는 한 주민이 "유골 무덤이 있다"고 경찰에 알려 발굴작업이 진행됐다.

경찰 관계자는 "옷가지와 유골을 분석한 결과 모두 16명으로 확인됐다. 유골은 가족에게 넘겨 장례를 치를 것"이라며 "범인들을 찾기 위해 수사를 진행할 것"이라고 말했다.

올해 1월 납치·피살된 광부 11명의 관
올해 1월 납치·피살된 광부 11명의 관

[AFP=연합뉴스]

올해 1월 3일에는 파키스탄 남서부 퀘타에서 남동쪽으로 50㎞가량 떨어진 마치 광산지역에서 광부 11명이 괴한에게 납치돼 숨졌다.

이들은 인근 산으로 끌려가 눈이 가려지고 손이 등 뒤로 묶인 채 총과 흉기로 공격당했다.

6명은 그 자리에서 숨지고 5명은 병원 이송 도중 모두 숨졌다.

피해자들은 모두 현지 소수 집단인 시아파 하자라족이며, 이슬람 수니파 극단주의 조직 이슬람국가(IS)가 사건의 배후를 자처했다.

noanoa@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