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미국 일부 주서 J&J 코로나 백신 부작용 이유로 접종 중단

송고시간2021-04-10 08:38

유럽의약품청은 "J&J 백신과 혈전 간 연관 가능성 조사중"

존슨앤드존슨의 코로나19 백신. [AP=연합뉴스 자료사진]

존슨앤드존슨의 코로나19 백신. [AP=연합뉴스 자료사진]

(샌프란시스코=연합뉴스) 정성호 특파원 = 미국의 일부 주(州)에서 부작용을 이유로 존슨앤드존슨(J&J)의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백신 접종을 중단했다.

조지아주 보건국은 9일(현지시간) 만약의 사태에 대비해 박람회장인 커밍 페어그라운드에서 J&J의 코로나19 백신 접종을 중단했다고 밝혔다고 CNN 방송이 보도했다.

보건국에 따르면 지난 7일 J&J의 백신을 맞은 뒤 8명이 부작용 증상을 나타냈다. 이 가운데 1명은 병원으로 옮겨졌고 나머지 7명은 현장에서 상황을 살펴보다가 집으로 돌아갔다.

이들의 부작용은 다른 백신을 맞은 성인들에게서 나타나는 흔한 부작용과 일치했지만, 부작용을 보인 사람의 수가 많아서 J&J 백신의 접종을 중단했다고 보건국은 설명했다.

캐슬린 투미 조지아주 보건국장은 "백신 그 자체에 잘못이 있다고 생각할 아무런 이유가 없다"며 "J&J의 백신을 맞은 다른 사람들은 걱정하지 않아도 된다"고 말했다.

CNN은 이날 조지아주가 접종을 중단한 것에 앞서 콜로라도·노스캐롤라이나주도 접종을 중단했다고 전했다.

미 질병통제예방센터(CDC)는 CNN에 4개 주에서 J&J 백신의 부작용과 관련한 사고들이 있었던 것으로 알고 있다고 밝혔다.

CDC는 조지아주를 포함해 아이오와·콜로라도·노스캐롤라이나주 등 4개 주에서 코로나19 백신을 맞은 뒤 접종자들이 현기증과 어지럼증, 빠른 호흡, 발한 증상을 경험한 사례를 알고 있다고 밝혔다.

CDC와 미 식품의약국(FDA)은 그러나 현재로서는 "보건국들이 어떤 제조 단위의 코로나19 백신도 접종을 중단하라고 권고하지 않는다"고 강조했다.

CDC는 "백신 제조 단위 분석을 했지만 우려할 어떤 이유도 찾지 못했다"고 밝혔다.

이런 가운데 유럽의약품청(EMA)은 J&J 백신과 혈전 사이에 연관성이 있을 가능성을 조사 중이라고 밝혔다.

EMA는 J&J 백신을 맞은 뒤 혈전 증상을 일으킨 4명의 심각한 사례가 있었다며 그중 한 건은 임상시험에 참여했던 사람이고, 나머지 3건은 미국에서 발생한 것이라고 설명했다. 이 중 한 명은 숨졌다.

J&J도 이런 혈전 사례를 알고 있다고 밝혔다. J&J은 백신 접종 뒤 소수의 매우 드문 혈전 증상이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면서도 현재로서는 "이 드문 사건들과 J&J 코로나19 백신 간에 규명된 뚜렷한 관계가 없다"고 밝혔다.

sisyphe@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