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담양군·의회·교육청, 미얀마 민주화운동 지지 성명

송고시간2021-04-09 17:06

beta

전남 담양군과 군의회, 교육청 등은 9일 미얀마 민주화운동 지지 성명을 발표했다.

최형식 군수와 이정옥 군의회 부의장, 김철주 교육장, 담양 5·18민주화운동 위원회 윤영민 대표 등 각계 인사 20여명은 이날 오후 담양군청 본관 앞에서 성명을 발표하고 "미얀마 군부는 무자비한 폭압과 학살을 멈춰야 한다"며 "인간 존엄과 민주주의 회복을 위해 투쟁하는 미얀마 민중들의 노력에 강력한 지지를 보낸다"고 밝혔다.

이들은 "지금 미얀마는 80년 5월의 민주항쟁이 떠오를 정도로 엄중한 상황에 직면해 있다"며 "담양의 5·18민주유공자와 군민을 대표해 미얀마 민중들에게 깊은 연대를 표하고 미얀마의 민주주의가 승리하는 날까지 그 뜻을 지지한다"고 밝혔다.

요약 정보 인공지능이 자동으로 줄인 '세 줄 요약' 기술을 사용합니다. 전체 내용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기사 본문과 함께 읽어야 합니다. 제공 = 연합뉴스&줌인터넷®
담양군, 미얀마 민주화운동 지지
담양군, 미얀마 민주화운동 지지

[담양군제공.재배포 및 DB금지]

(담양=연합뉴스) 전승현 기자 = 전남 담양군과 군의회, 교육청 등은 9일 미얀마 민주화운동 지지 성명을 발표했다.

최형식 군수와 이정옥 군의회 부의장, 김철주 교육장, 담양 5·18민주화운동 위원회 윤영민 대표 등 각계 인사 20여명은 이날 오후 담양군청 본관 앞에서 성명을 발표하고 "미얀마 군부는 무자비한 폭압과 학살을 멈춰야 한다"며 "인간 존엄과 민주주의 회복을 위해 투쟁하는 미얀마 민중들의 노력에 강력한 지지를 보낸다"고 밝혔다.

이들은 "지금 미얀마는 80년 5월의 민주항쟁이 떠오를 정도로 엄중한 상황에 직면해 있다"며 "담양의 5·18민주유공자와 군민을 대표해 미얀마 민중들에게 깊은 연대를 표하고 미얀마의 민주주의가 승리하는 날까지 그 뜻을 지지한다"고 밝혔다.

최형식 군수는 "국민의 생명을 위협하고 민주주의를 탄압하는 미얀마 군부의 만행은 전 세계의 규탄을 받을 것이다"며 "우리나라도 5·18 민주화운동과 6·10 민주항쟁 같은 민중들의 희생을 통해서 민주주의를 쟁취해낸 경험이 있듯이 미얀마도 결국은 민주주의를 쟁취할 것이라고 믿는다"고 말했다.

shchon@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