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크래프톤 신작 사전예약 1천만명 돌파…'원 게임 리스크' 씻나

송고시간2021-04-09 16:41

beta

크래프톤은 펍지스튜디오가 개발한 신작 모바일게임 '배틀그라운드: 뉴스테이트(NEW STATE)'의 사전 예약자가 1천만명을 돌파했다고 9일 밝혔다.

크래프톤은 '배틀그라운드: 뉴스테이트'가 중국·인도·베트남을 제외한 데다가 구글플레이 단일 마켓으로 사전 예약을 받았는데도 43일 만에 1천만명을 넘겼다고 설명했다.

기존에 전 세계적으로 성공한 게임이 '배틀그라운드' 하나뿐이어서 '원 게임 리스크'가 있다고 평가받던 크래프톤이 '배틀그라운드: 뉴스테이트'로 성공적인 포트폴리오를 추가할지가 시장의 관심사다.

요약 정보 인공지능이 자동으로 줄인 '세 줄 요약' 기술을 사용합니다. 전체 내용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기사 본문과 함께 읽어야 합니다. 제공 = 연합뉴스&줌인터넷®

'배틀그라운드: 뉴스테이트' 170여개국서 관심…2분기에 알파테스트

[크래프톤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크래프톤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서울=연합뉴스) 이효석 기자 = 크래프톤은 펍지스튜디오가 개발한 신작 모바일게임 '배틀그라운드: 뉴스테이트(NEW STATE)'의 사전 예약자가 1천만명을 돌파했다고 9일 밝혔다.

'배틀그라운드: 뉴스테이트'는 '배틀그라운드 모바일'의 후속작 개념이다.

2051년이 배경이라 미래 분위기를 내는 게 현대 배경인 기존 배틀그라운드와 차별점이다.

크래프톤은 '배틀그라운드: 뉴스테이트'가 중국·인도·베트남을 제외한 데다가 구글플레이 단일 마켓으로 사전 예약을 받았는데도 43일 만에 1천만명을 넘겼다고 설명했다.

전 세계 170여개국에서 사전예약자가 쏟아지면서 배틀그라운드 IP(지적재산)의 글로벌 인지도를 입증했다.

권역별로 보면 동남아시아(22.6%) 비중이 가장 컸고, 미주(19.3%)·중동(15.1%)·유럽(15%)·동아시아(13.2%) 등이 뒤이었다.

크래프톤은 2분기 이내에 '배틀그라운드: 뉴스테이트'의 알파테스트를 시작할 계획이다. 자세한 일정과 대상 지역은 추후 공개된다.

'배틀그라운드: 뉴스테이트'는 크래프톤의 올해 기업공개(IPO) 전략 선상에 놓인 게임이기도 하다.

기존에 전 세계적으로 성공한 게임이 '배틀그라운드' 하나뿐이어서 '원 게임 리스크'가 있다고 평가받던 크래프톤이 '배틀그라운드: 뉴스테이트'로 성공적인 포트폴리오를 추가할지가 시장의 관심사다.

크래프톤은 전날 한국거래소에 유가증권시장 상장예비심사 신청서를 제출하면서 상장 일정에 본격적으로 돌입했다.

심사가 특별히 지연되지 않으면 이르면 6∼7월께 공모에 나설 전망이다.

hyo@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