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군산시 공공앱 '배달의 명수' 출시 1년여만에 매출 100억 눈앞

송고시간2021-04-09 11:40

beta

전북 군산시가 전국 최초로 만든 공공 배달앱 '배달의 명수(이하 배명)'가 출시 1년여 만에 주문금액 100억원 돌파를 앞두는 등 순항하고 있다.

9일 군산시에 따르면 지난 6일 현재 배명을 통한 주문 금액은 97억7천여만원으로 집계됐다.

작년 3월 13일 출시한 지 1년 1개월여 만이다.

요약 정보 인공지능이 자동으로 줄인 '세 줄 요약' 기술을 사용합니다. 전체 내용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기사 본문과 함께 읽어야 합니다. 제공 = 연합뉴스&줌인터넷®
배달의 명수 이미지
배달의 명수 이미지

[연합뉴스 자료사진]

(군산=연합뉴스) 백도인 기자 = 전북 군산시가 전국 최초로 만든 공공 배달앱 '배달의 명수(이하 배명)'가 출시 1년여 만에 주문금액 100억원 돌파를 앞두는 등 순항하고 있다.

9일 군산시에 따르면 지난 6일 현재 배명을 통한 주문 금액은 97억7천여만원으로 집계됐다.

주문 건수는 40만2천200여건이다.

현재 추세라면 다음주 중 100억원을 돌파할 것으로 예상된다.

작년 3월 13일 출시한 지 1년 1개월여 만이다.

배명은 배달 품목을 음식점에서 꽃집, 건강원, 정육점, 떡집 등으로 확대하고 서비스를 꾸준히 개선하며 영역을 확대하고 있다.

현재 가맹점은 1천200여개, 가입자는 12만7천명에 달한다.

조만간 로컬푸드와 골목 슈퍼 등으로 배달 품목을 늘릴 예정이어서 가맹점과 가입자, 주문 금액은 더욱 늘어날 전망이다.

배달의 명수 이미지
배달의 명수 이미지

[연합뉴스 자료사진]

시는 매출액 100억원 돌파를 기념한 이벤트도 연다.

100억원을 돌파한 날 주문한 소비자 800명에게 2천원씩의 할인쿠폰을 주고, 돌파 날짜를 맞춘 소비자 300명에게는 1만원씩의 할인쿠폰을 준다.

한국인 최초의 메이저리거였던 박찬호 선수 사인볼도 증정한다.

강임준 시장은 "지난 1년여 동안 배달의 명수를 사랑해 준 모든 분께 감사드린다"며 "소상공인과 소비자가 상생하는 공공 앱이 되도록 더욱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doin100@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