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프로농구 6라운드 MVP에 인삼공사 설린저

송고시간2021-04-09 11:26

beta

프로농구 안양 KGC인삼공사의 제러드 설린저(29·204㎝)가 정규리그 6라운드 최우수선수(MVP)에 선정됐다.

KBL은 9일 "2020-2021 현대모비스 프로농구 6라운드 MVP 투표 결과 총 유효 투표 수 93표 중 75표를 받은 설린저가 11표의 허웅(DB)을 앞섰다"고 발표했다.

시상식은 11일 경기도 안양체육관에서 열리는 인삼공사와 부산 kt의 6강 플레이오프 1차전에 앞서 열린다.

요약 정보 인공지능이 자동으로 줄인 '세 줄 요약' 기술을 사용합니다. 전체 내용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기사 본문과 함께 읽어야 합니다. 제공 = 연합뉴스&줌인터넷®
6라운드 MVP 설린저
6라운드 MVP 설린저

[KBL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서울=연합뉴스) 김동찬 기자 = 프로농구 안양 KGC인삼공사의 제러드 설린저(29·204㎝)가 정규리그 6라운드 최우수선수(MVP)에 선정됐다.

KBL은 9일 "2020-2021 현대모비스 프로농구 6라운드 MVP 투표 결과 총 유효 투표 수 93표 중 75표를 받은 설린저가 11표의 허웅(DB)을 앞섰다"고 발표했다.

설린저는 6라운드 8경기에 나와 평균 27.6점, 12.3리바운드를 기록하며 두 부문 모두 1위에 올랐다. 또 8경기 중 7경기에서 더블더블을 달성하는 활약으로 인삼공사의 6라운드 6승 3패를 이끌었다.

시상식은 11일 경기도 안양체육관에서 열리는 인삼공사와 부산 kt의 6강 플레이오프 1차전에 앞서 열린다. 기념 트로피와 상금 200만원이 주어진다.

이번 시즌 정규리그 라운드별 MVP는 1라운드부터 차례로 김낙현(전자랜드), 송교창(KCC), 허훈(kt), 숀 롱(현대모비스), 허훈, 설린저에게 돌아갔다.

emailid@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