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소프트뱅크, 모기지 스타트업 베터에 5억달러 투자

송고시간2021-04-09 09:32

beta

일본 소프트뱅크그룹(SBG)이 미국 모기지 스타트업인 베터(Better)에 5억달러(약 5천573억원)를 투자한다고 월스트리트저널(WSJ)이 소식통들의 말을 인용해 8일(현지시간) 보도했다.

따르면 소프트뱅크는 베터의 모회사인 베터홀드코의 기업가치를 60억달러로 평가했으며 이를 기준으로 베터의 기존 주주들로부터 지분을 매입하고 있다.

손정의(孫正義·손 마사요시) 회장이 이끄는 소프트뱅크는 IPO 예상 기업에 대한 투자에 집중하고 있으며 이번 거래를 성사시키기 위해 인수 지분의 투표권을 베터 창업자이자 최고경영자(CEO)인 비샬 가그에게 넘기기로 한 것으로 알려졌다.

요약 정보 인공지능이 자동으로 줄인 '세 줄 요약' 기술을 사용합니다. 전체 내용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기사 본문과 함께 읽어야 합니다. 제공 = 연합뉴스&줌인터넷®

(서울=연합뉴스) 김계환 기자 = 일본 소프트뱅크그룹(SBG)이 미국 모기지 스타트업인 베터(Better)에 5억달러(약 5천573억원)를 투자한다고 월스트리트저널(WSJ)이 소식통들의 말을 인용해 8일(현지시간) 보도했다.

이에 따르면 소프트뱅크는 베터의 모회사인 베터홀드코의 기업가치를 60억달러로 평가했으며 이를 기준으로 베터의 기존 주주들로부터 지분을 매입하고 있다.

지난해 11월 자금조달 당시 인정받은 기업가치는 40억달러였다.

베터는 올해 말에 기업공개(IPO)에 나설 것으로 보인다.

2014년 뉴욕에서 설립된 베터는 자체 웹사이트와 제휴 은행을 통한 주택자금 융자사업을 하고 있다.

베터는 저금리로 인한 주택구매와 채무 리파이낸싱 증가 영향으로 지난해 8억달러가 넘는 매출을 기록했으며 올해 1분기에도 140억달러의 대출실적을 기록했다.

손정의(孫正義·손 마사요시) 회장이 이끄는 소프트뱅크는 IPO 예상 기업에 대한 투자에 집중하고 있으며 이번 거래를 성사시키기 위해 인수 지분의 투표권을 베터 창업자이자 최고경영자(CEO)인 비샬 가그에게 넘기기로 한 것으로 알려졌다.

일본 소프트뱅크 로고. [EPA=연합뉴스 자료사진]

일본 소프트뱅크 로고. [EPA=연합뉴스 자료사진]

kp@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