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컨텐츠 바로가기 푸터 컨텐츠 바로가기 상단메뉴 바로가기
속보 | 연합뉴스가 전해드리는 최신 북한 뉴스입니다.
이전 화면으로

정부, 6개 지자체 외국인-탈북민 거주지 개선사업에 10억원 지원

행정안전부 로고
행정안전부 로고

[연합뉴스 자료사진]

(서울=연합뉴스) 권수현 기자 = 행정안전부는 외국인과 북한이탈주민 집중거주지역의 정주 여건과 생활편의를 증진하는 '기초생활 인프라 조성사업' 공모 결과 6개 지자체를 선정해 사업비 총 10억2천500만원을 지원한다고 8일 밝혔다.

선정된 지자체는 대전시, 인천 남동구, 경기 안성시, 전북 고창군, 전남 강진군·영암군이다.

이들 지자체는 국비 10억2천500만원에 지방비 11억2천500만원을 더해 올해 안으로 외국인·탈북민 거주 지역에 커뮤니티 공간이나 종합지원센터, 농어촌 생활체험 임시거처, 언어·기술 교육·취업상담 지원센터 등을 조성한다.

inishmore@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