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이낙연 "민심 겸허히 수용…성찰의 시간 갖겠다"

송고시간2021-04-08 07:37

beta

더불어민주당 이낙연 상임선거대책위원장은 "4·7 재보선으로 표현한 민심을 겸허하게 수용한다"고 밝혔다.

이 위원장은 8일 페이스북 글에서 "저희들이 부족했다. 국민의 실망과 분노를 제대로 헤아리지 못했다. 국민의 삶의 고통을 충분히 살피지 못했다"며 이같이 말했다.

"성찰의 시간을 갖겠다. 대한민국과 민주당의 미래를 차분히 생각하며 낮은 곳에서 국민을 뵙겠다"며 "민주당 또한 반성과 쇄신의 시간을 갖게 될 것"이라고 덧붙였다.

요약 정보 인공지능이 자동으로 줄인 '세 줄 요약' 기술을 사용합니다. 전체 내용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기사 본문과 함께 읽어야 합니다. 제공 = 연합뉴스&줌인터넷®

"내 책임 크다…대한민국과 당의 미래 차분히 생각"

민주당 이낙연 공동 상임선대위원장
민주당 이낙연 공동 상임선대위원장

[연합뉴스 자료사진]

(서울=연합뉴스) 조민정 기자 = 더불어민주당 이낙연 상임선거대책위원장은 "4·7 재보선으로 표현한 민심을 겸허하게 수용한다"고 밝혔다.

이 위원장은 8일 페이스북 글에서 "저희들이 부족했다. 국민의 실망과 분노를 제대로 헤아리지 못했다. 국민의 삶의 고통을 충분히 살피지 못했다"며 이같이 말했다.

그는 "저의 책임이 크다. 문재인 정부 첫 국무총리, 더불어민주당 대표와 선거대책위원장으로 제가 부족했다"고 사과했다.

이어 "성찰의 시간을 갖겠다. 대한민국과 민주당의 미래를 차분히 생각하며 낮은 곳에서 국민을 뵙겠다"며 "민주당 또한 반성과 쇄신의 시간을 갖게 될 것"이라고 덧붙였다.

chomj@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