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현대제철 포항공장 외주업체 노동자 전신주서 추락사

송고시간2021-04-06 17:48

beta

경북 포항에 있는 현대제철 포항공장 외주업체 노동자가 전신주 보수작업을 하다가 떨어져 숨진 사실이 뒤늦게 밝혀졌다.

6일 현대제철 포항공장과 포항남부경찰서 등에 따르면 지난 5일 오전 9시께 현대제철 포항공장 인근 전신주에서 보수작업을 하던 노동자 40대 A씨가 10여m 아래로 추락했다.

경찰은 A씨가 현대제철로 연결되는 전신주에 도색 작업을 하다가 추락한 것으로 보고 사고 경위를 조사하고 있다.

요약 정보 인공지능이 자동으로 줄인 '세 줄 요약' 기술을 사용합니다. 전체 내용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기사 본문과 함께 읽어야 합니다. 제공 = 연합뉴스&줌인터넷®
현대제철 포항공장
현대제철 포항공장

[연합뉴스 자료사진]

(포항=연합뉴스) 손대성 기자 = 경북 포항에 있는 현대제철 포항공장 외주업체 노동자가 전신주 보수작업을 하다가 떨어져 숨진 사실이 뒤늦게 밝혀졌다.

6일 현대제철 포항공장과 포항남부경찰서 등에 따르면 지난 5일 오전 9시께 현대제철 포항공장 인근 전신주에서 보수작업을 하던 노동자 40대 A씨가 10여m 아래로 추락했다.

그는 현대제철이 발주한 전기 공사 외주업체 소속으로 병원으로 이송됐으나 숨졌다.

경찰은 A씨가 현대제철로 연결되는 전신주에 도색 작업을 하다가 추락한 것으로 보고 사고 경위를 조사하고 있다.

sds123@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