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포항 해안서 합동 상륙훈련…돌격장갑차, 헬기 등 동원

송고시간2021-04-06 17:28

beta

해병대를 중심으로 여단급 합동 상륙훈련이 6일 경북 포항시 북구 송라면 해안에서 열렸다.

해군 상륙함을 비롯해 수송기, 해병대 한국형 돌격장갑차(KAAV), 마린온헬기와 아파치헬기 등이 동원됐다.

해병대 관계자는 "연례적으로 하는 상륙 훈련이다"고 설명했다.

요약 정보 인공지능이 자동으로 줄인 '세 줄 요약' 기술을 사용합니다. 전체 내용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기사 본문과 함께 읽어야 합니다. 제공 = 연합뉴스&줌인터넷®
돌진하는 돌격장갑차
돌진하는 돌격장갑차

(포항=연합뉴스) 손대성 기자 = 6일 해병대 여단급 합동상륙훈련이 펼쳐진 경북 포항시 북구 송라면 해안에 한국형 돌격장갑차가 상륙하고 있다. 2021.4.6 sds123@yna.co.kr

(포항=연합뉴스) 손대성 기자 = 해병대를 중심으로 여단급 합동 상륙훈련이 6일 경북 포항시 북구 송라면 해안에서 열렸다.

해군 상륙함을 비롯해 수송기, 해병대 한국형 돌격장갑차(KAAV), 마린온헬기와 아파치헬기 등이 동원됐다.

맨 처음 해병대 1사단 공정대원들이 수송기에서 낙하산을 타고 침투한 뒤 수색대원들이 장애물을 제거하는 훈련을 했다.

이어 한국형 상륙돌격장갑차가 4차례에 걸쳐 연막탄을 터뜨리며 파도를 뚫고 육지에 도착했다.

해안에 도착한 장갑차는 곧바로 수백 미터를 돌진했고, 장갑차에서 내린 해병대원들은 내륙으로 침투하는 훈련을 했다.

해병대 관계자는 "연례적으로 하는 상륙 훈련이다"고 설명했다.

연막탄 속에 상륙훈련
연막탄 속에 상륙훈련

(포항=연합뉴스) 손대성 기자 = 6일 경북 포항시 북구 송라면 해안에서 열린 해병대 여단급 합동상륙훈련에서 한국형 돌격장갑차가 상륙을 시도하고 있다. 2021.4.6 sds123@yna.co.kr

낙하산 타고 침투 훈련하는 해병대원
낙하산 타고 침투 훈련하는 해병대원

(포항=연합뉴스) 손대성 기자 = 6일 경북 포항시 북구 송라면 해안에서 열린 해병대 여단급 합동상륙훈련에서 공정대원들이 낙하산을 타고 침투하는 훈련을 하고 있다. 2021.4.6 sds123@yna.co.kr

이동하는 해병대원
이동하는 해병대원

(포항=연합뉴스) 손대성 기자 = 6일 경북 포항시 북구 송라면 해안에서 열린 해병대 상륙훈련에서 한국형돌격장갑차에서 내린 해병대원들이 이동하고 있다. 2021.4.6 sds123@yna.co.kr

sds123@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